검색어 입력폼

최근 기업내 조직구성원에 대한 교육의 중요성 확대와 교육실시가 활성화됨에 따라 고가의 직무 교육만을 수료한 후 이를 경력에 이용하여 더 좋은 조건의 직장으로 이직하는 사례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음. 이에 대한 자신의 견해에 대해 토론하시오

저작시기 2014.10 |등록일 2014.10.16 한글파일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3,000원

목차

1. 들어가기앞서
2. 어떤점이 문제인가?
3. 어떻게 고처야할까?

본문내용

최근 신입사원의 퇴사율이 상당히 높다는 통계수치가 뉴스화된적이있습니다. 신입산원 100명중 13.5명은 퇴사를 선택한다고합니다. (머니투데이,취업해도 힘들다…수습사원 100명 중 13.5명 퇴사) 이유는 여러 가지였지만 조직적응력 및 융화력이 부족하거나 근무태도불량등이 우선순위였습니다. 하지만 기업입장에서는 신입사원을 조직과 융화시키거나 업무능력을 키우기위해서 투자하여 교육시키는와중에 퇴사해버리는 일이기 때문에 여간 손해가아닙니다.

반면, 고각의 직무교육을 수료할정도로 회사에서 직책과 책임을 지고있는 사람이 교육만을 수료하고 다른곳으로 이직하는경우는 상당히 다른케이스라고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분명 더 좋은조건을 보고 이직하는것인만큼 여기에는 분명 여러 가지 부분에 만연해있는 문제가 곪아서 터진 것 이라고 봐야합니다.

[어떤점이 문제인가?]

- 더 좋은 조건을 찾아가는 이유.... 자신에게 투자된 비용의 회수

한 온라인웹진사에서 조사한 자녀1인당 대학졸업때까지 총 양육비를 조사한바에따르면 무려 3억896만원이라는 큰 수치가 나온적이있습니다. (베이비뉴스,자녀 1명 대학 졸업까지 양육비 ‘3억 896만 원’) 이는 2013년도 기준임으로 물가상승률을 고려하면 지금은 휠씬 더 많은 비용이들어간다고봐야합니다. 하지만 이렇게 고액을 들여서 성인이되어서 사회활동을 하는데 자신의 양육비보다 못한돈을 벌고있다면?... 이는 사회적으로 문제가 있다고 봐야하는게 맞습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