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국어교육] 외국어로서의 한국어교육과 문화의 이해- 언어 결정론, 언어 무관론, 언어가 갖는 상대성, 문화적 차이에 의한 표현차이.

저작시기 2014.10 |등록일 2014.10.14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양질의 자료를 엄선하여 작성한 레포트 입니다.
과제를 하시거나 정보를 얻고자 하실때 도움이 되리라 확신합니다.
레포트 전체를 이용하셔도 좋지만, 필요한 부분을 인용, 사용하셔도 무관합니다.
받아가시는 분에게 유용한 자료, 정보가 되기를 희망합니다^^

목차

Ⅰ. 언어와 문
1. 언어 결정론-사피어 워프 가정(Sapir-Whorf Hypothesis)
2. 언어 무관론
3. 언어가 갖는 상대성

Ⅱ. 문화적 차이에 의한 표현의 차이

본문내용

1. 언어와 문
한 집단이 갖는 넓은 의미의 문화적 특성에 따라 언어의 양상이 다르게 나타나게 된다. 이러한 문화적 특성에 대한 이해가 선행되어야 외국어에 대한 이해도 커질 것이다. 외국어로서의 한국어교육에 있어 문화의 이해가 반드시 교육 목표의 하나가 되어야 하는 이유는 진정한 의미에서 언어를 사용하고 이해하려면 언어의 뿌리라 할 수 있는 문화를 알아야 하기 때문이다. 문화는 “사람이 본래 가지고 있는 이상을 실현하려는 인간 활동의 과정 또는 성과이며 특히, 예술, 도덕, 종교, 제도 등 인간의 내면적, 정신적 활동의 소산을 일컫는다”(한글학회, 우리말 큰사전, 1994)고 국어사전에 정의되어 있다. 흔히 언어는 그 문화의 일부라고 말한다. 언어와 문화와의 관계를 살펴보기 위하여 기존의 견해를 비교 고찰해 보겠다.

⓵언어 결정론-사피어 워프 가정(Sapir-Whorf Hypothesis)
언어와 그 언어를 사용하는 사람들의 사고와의 관계나 언어와 문화와의 관계는 오랫동안 논쟁의 대상이 되어 왔다.
인간은 언어를 통해서 자기가 생각하는 바를 나타내는 것이어서, 인간이 감지하고 생각하고 거기에 따라 행동하는 양식을 규정짓는 것이 바로 언어라고 사피어는 피력한 바 있다. 이 말은 언어가 우리의 생각을 전달하는 단순한 중립적인 매개체가 아니고 우리의 생각을 구체화시켜 준다는 것을 뜻하는 것이다.
언어가 인간이 생각하는 바를 나타내고 전달할 뿐만 아니라 인간의 생각을 구체화시킨다는 가설은 사피어의 제자 워프에 의해 정립되면서 워프 가정 혹은 사피어 워프 가정이라고 명명하게 되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