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일상생활] 일분군의 성노예, 위안부, 일본군 위안부의 의미

저작시기 2014.10 |등록일 2014.10.08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500원

목차

1-① 일본군 위안부란?
1-② 위안소랑 어떤 곳인가?

2. 누가 조선여인들을 위안소로 끌고 갔나?(연행방식)
① 취업사기
② 협박 및 폭력
③ 인신매매 및 유괴
④ 근로정신대 제도를 통한 동원
⑤ 기타 - 공출․봉사대․근로대 등의 명목으로

3. 그 당시 그들의 실상과 증언
① 고문
② 구타 및 총검을 이용한 폭력
③ 생식기 관련 질병
④ 낙태
⑤ 자살시도 및 그 후유증
⑥ 전시 상황의 위협
⑦ 전염병과 풍토병 감염의 위협
⑧ 살바르산(salvarsan) 주사의 후유증

4. 지금 위안부 피해자들은 어떻게 살고 있는가?
1) 나눔의 집
2) 일본군위안부 문제에 대한 앞으로의 방향

본문내용

1-① 일본군 위안부란?

'일본군 위안부'란 일제 식민지 시대에 일본군 위안소로 연행되어 강제로 성폭행당한 여성들을 일컫는 말이다. 일본에서는 종군위안부라는 용어가 널리 쓰이고 있는데, 이 용어에서 종(從)이 자발적 참여를 뜻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오랫동안 이들을 '정신대'라는 말로 불러왔다. '정신대'는 전시체제 아래서 일본 제국주의의 전투력 강화를 위해 특별히 노동력을 제공하는 조직 등을 지칭한 일반명사였다. 그러나 태평양 전쟁이 막바지로 접어드는 1943년 이후엔 여자정신대 혹은 여자근로정신대에 한정해서 쓰이는 경향이 나타나다가 마침내 1944년 8월에 이르러 여자정신대근로령이 내려지게 된다.
이후부터 정신대란 말은 전쟁 노동력으로 동원된 여자에 한해서 쓰이게 된다. '여자정신근로령'에 의거하여 조직된 여자근로정신대는 남성들의 전쟁 동원으로 인해 부족해진 노동력을 보완하기 위한 것이었다. 따라서 여자근로정신대와 일본군 위안부 제도는 원래 다른 것이었다.
「정대협」에서는 강제종군위안부로 쓸 것을 주장한 바 있으며, 한국정부에서는 1992년 보고서를 내면서 ‘군위안부’라는 개념을 사용했으며, 유엔 등 국제 활동의 장에서는 ‘성노예’라는 용어를 사용 하고 있다.

1-② 위안소란 어떤 곳인가?

일본은 필리핀, 만주, 인도네시아 등 점령국에서는 마구잡이로 군위안부를 간제 동원하기 시작하였다. 명분은 일본군 점령지의 일반 여성에 대한 강간방지와 군인의 성병방지, 사기진작 등이었다.

대부분의 위안소 안은 입구에서 표나 돈을 받고 군인의 출입을 확인하는 관리인 자리가 있었고 기다란 복도를 따라 작은 성냥갑 같은 방이 죽 늘어서 있었다. 방은 겨우 한 사람 정도 누울 정도 크기에, 담요 한 장이 주어졌을 뿐이다. 이와 같은 위안소 건물은 대부분 민간 가옥을 빼앗아 고쳐 사용하였고 군부대 판자를 얼기설기 날림으로 지어 겨우 행위를 가릴 수 있는 수준이었다.
결국 위안소 제도는 기본적으로 일본 명치유신기 이후의 가부장제 사회와 제국주의 전쟁이라는 특수한 사회 조건에서 여성을 남성의 성적 대상물로만 여긴 데서 비롯된 것이다.

참고 자료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 2001,『일본군 ‘위안부’ 문제의 책임을 묻는다 - 역사, 사회적 연구』, 풀빛
한국정신대연구소, 2000, 『할머니 군위안부가 뭐예요?』, 한계레신문사
안연선, 2003, 『성노예와 병사 만들기』, 삼인
나눔의집(http://www.nanum.org)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