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조선시대 주택의 특징

저작시기 2014.10 |등록일 2014.10.08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조선시대 주택의 특징
1) 음양오행설과 풍수지리설

2. 계층별 특징
1) 양반집
2) 중민집
3) 서민집

3. 화장실

4. 부엌

5. 정원
1) 담양 소쇄원

본문내용

1.조선시대 주택의 특징

-음양오행설과 풍수지리설
음양오행설은 음양설과 오행설이 하나로 합쳐진 것으로 음양설은 천지간의 사물을 음과 양으로 대별하여 이들이 서로 순환, 조화하여 우주와 인생의 생성발전을 이룩한다는 것이고, 오행설은 화(火), 수(水), 목(木), 금(金), 토(土)의 다섯 가지 기본요소에 의해 서로 상생(相生)하거나 상극(相剋)하여 구체화된다고 하는 것이다. 이러한 음양오행설이 뒷받침이 되어 발달한 것이 풍수지리설인데, 풍수지리설은 소박한 지모적신앙(地母的信仰)과 음양오행설이 결부되어 이루어진 것으로 지하의 생기(生氣)가 순환하는 통로가 지맥(地脈)이고 생기가 집중되는 곳이 혈(穴)인데 이곳에 묘 자리나 택지를 정하면 이 생기를 받아들여 부귀영화를 누린다는 것이다. 이러한 이유로 조선시대에는 마을의 입지에서부터 집의 좌향(坐向), 심지어는 문(門), 방(房), 주(廚), 측(廁)을 주택의 사주(四柱)라 하여 각 방의 위치까지도 풍수의 힘을 빌리기도 하였다.

-숭유억불정책
조선왕조의 사상적 기본이 되었던 유교의 기본 강령인 조상숭배와 남녀유별, 장유유서 등은 주택의 배치에 많은 영향을 미쳐서 가묘(家廟)의 설치와 사랑채, 안채, 행랑채, 등 한 집안에서도 성별과 신분에 따라 생활하는 공간을 구분하게 되었다.

2. 계층별 특징

(1) 양반집
상류주택은 종이품 이상의 벼슬을 한 분별 높은 양반계급이 소유한 사대부가로서 솟을대문이 있는 주택을 의미한다.
조선 중기 이후 부계 중심의 친족 존중과 남녀 차별, 장자 우대 등의 가부장제도 정착으로 상류주택은 그 평면이 하나의 채를 단위로 분화된다. 즉 행랑채, 사랑채, 안채, 별당, 정자, 사당 등의 각종 건축물과 이들을 둘러싸고 있는 담장, 채와 채 사이를 구분한 담장, 마당으로 구성된다. 상류주택에서는 대문간(바깥 행랑채)이 있고 그 옆이 마구간이며 중문을 들어서면 사랑마당과 사랑채가 있다. 사랑채에는 큰 사랑방과 작은 사랑방이 있으며 안 대문을 열면 안채가 있고 안채를 중심으로 아래채, 안사랑채, 곳간채 등으로 주거평면이 나타납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