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초등통합교육론 - ‘교육사조면에서 본 교육과정의 통합’를 읽고

저작시기 2014.01 |등록일 2014.10.06 한글파일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교육사조면에서 본 교육과정의 통합’에서는 교과중심, 경험중심, 학문중심, 인간중심교육과정을 살펴보면서 각 교육사조의 기본적 견해와, 그 교육과정 내에서의 통합의 형태를 전반적으로 살피고 있다. 그래서 해당 글에서는 특정 주장이나 의견이 드러나기 보다는 전반적인 통합의 형태와 방법들을 설명해주는 방식을 취하고 있다. 따라서 해당 reflection paper에서 역시 특정 주장을 하기 보다는 장병연 선생님의 글을 읽고 든 생각을 간단하게 나타내고자 한다.

먼저 여러 종류의 통합을 보면서 우리 교육현실이 확실히 아직 ‘교과’ 중심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지난 시간 통합교과교육론 수업에서 ‘각 교과에서 내용을 추출해서 통합을 할 수 있는 역량’에 대해 생각해 보았다. 교수님이 말씀해 주신 그런 역량을 예비교사인 나 역시 대비하지 못하고 있었다. 그래서 수업이 끝난 후, 통합수업을 진행할 선생님으로서 갖춰야 할 것들이 무엇인지에 대해 혼자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 그와 함께 ‘교육의 질은 교사의 질을 넘지 못한다.’는 것을 다시 한 번 되새기면서, 선생님으로서 전문성을 키우고자 하는 의지로 활활 타올랐다. 어쨌든 아직까지는 교사의 통합역량이 부족하기에 학교 현장에서는 통합교과가 제시되어 있으며, 학교에서의 통합형태 역시 교과중심의 통합을 쉽게 발견할 수 있다. 특히 상관교육과정 통합에서의 ‘사실의 통합적 상관’이나 ‘규범의 통합적 상관’은 내가 학생일 때부터 선생님들께서 많이 쓰는 방법이셨다. 각 교과목을 분과적으로 배우는 게 익숙한 나로서는 국어에서 배우는 문학작품이 사회교과에서 등장하거나 하면, ‘어! 이거 국어시간에 배운 건데? 이 시기랑 이 시기가 연결되는구나. 뭔가 신기하다.’라고 색다르게 생각했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