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Tayor의 과학적관리론과 Feyol의 관리과정론 비교

저작시기 2012.03 |등록일 2014.10.04 한글파일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미국의 남북전쟁이후, 산업혁명이 일어나게 되었고, 공장이 대량생산체제를 갖추면서 경제적으로 급격한 성장을 이루게 되었다. 급격한 발전으로 생필품 등 여러 가지 상품의 수요는 늘어나게 되었지만 노동력 부족과 경영시스템 관리 부족 등의 이유로 공급은 수요를 따라가지 못했고 결과적으로 이윤율이 높아 질 수 없었다. 따라서 기업에서는 노동자들의 임금률을 감소시켰고 노동자에 대한 대우도 더 이상 나아지지 못했다. 이는 노동자들의 근로의욕을 감소시키고 생산능률은 더욱 감소하게 되었다. 이러한 악순환이 반복되자 수차례의 공황이 찾아왔고 노동자들은 노동파업을 일으키는 등 조직적으로 대항하게 되었다. 이러한 사태를 해결하기 위하여 좀더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경영관리체계 구축이 필요하게 되었다.
이에 테일러(F.W Taylor)는 노동자들을 좀 더 조직적이고 효율적으로 경영하기 위해 과학적 관리법을 제안하였다. 또 페이욜(H.Feyol)은 자신의 기업경영경험을 바탕으로 관리과정론을 제안하였다.
테일러의 과학적 관리론은 경영자와 근로자의 업무를 분업화하고 작업 환경, 직무수행방법, 직무수행시 사용되는 도구 등을 표준화하여 가장 합리적으로 직무를 수행할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과학적인 업무 설계과 시스템을 개발하여 효율적으로 근로자들을 경영하였다. 테일러는 성과에 비례하여 임금을 지급하는 단계를 넘어 일정한 성과기준을 넘는 성과를 달성하였을 경우, 비례하는 임금보다 더 많은 보상을 함에 따라 근로자들의 근로의욕을 높이려 하였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