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정치가 우선한다 감상문

저작시기 2014.04 |등록일 2014.10.03 한글파일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정치가 우선한다의 감상문입니다.

목차

1. 서론

2. 본론
1) 전통적 사회주의에서 수정주의로
2) 사회민주주의

3. 평가

본문내용

1. 서론
오늘날 당연시되는 자본주의와 민주주의의 동반자적 관계는 20세기 전반기에는 성립되지 않았다. 당시의 관점으로 민주주의와 자본주의는 대립될 수밖에 없는 관계였다. 자유주의자들의 시각에서 민주주의는 필연적으로 가난하고 무식한 대중에 의한 전체정치와 계급입법으로 귀결되었으며, 마르크스주의자들의 시각에서는 부르주아들이 위와 같은 현상, 즉 민주주의를 통한 계급입법을 저지할 것이라 생각했다. 민주주의와 자본주의의 대립적 관계가 변화한 이유에 대해 저자는 역사적 흐름과 그 흐름 속에서 정권 획득을 목적으로 하는 각 국의 정당들의 활동에 의해 자본주의와 민주주의의 동반자적 관계라는 이데올로기가 제시되었다고 주장한다.

2. 본론
2-1. 전통적 사회주의에서 수정주의로
마르크스에 따르면 자본주의는 그 자체가 계급적 불평등, 빈부 격차 등과 같은 모순을 내재하고 있다. 자본주의가 가진 내부적 모순은 자본주의가 발달함에 따라 점차 심화된다. 경제적 진화는 착취 받는 노동자 계급으로 하여금 자본주의의 사적 소유 체제에 맞서 일어날 수 밖에 없는 조건들을 필연적으로 만들어낸다. 즉 시간의 경과에 따라 자본주의의 모순은 심화되며, 노동자 계급은 결국 자본주의 사회에 대한 반기를 들어 사회주의 국가를 건설한다는 것이다. 마르크스는 사회주의의 도래는 필연적인 현상으로 생각했다.
19세기 말 몇몇 사회주의자들은 마르크스가 주장한 사회주의의 필연적 도래를 회의적으로 바라보기 시작했다. 이들은 사회주의가 필연적으로 도래하는 것이 아니라면, 인간 행위를 통해 이루어져야 한다고 생각했다. 레닌 같은 이들은 사회주의가 위, 즉 혁명적 엘리트들의 정치․군사적 노력을 통해 강제될 수 있다고 생각했다. 또 다른 이들은 레닌과 달리 대중들의 능력으로 민주적 수단을 통해 근본적 변화를 만들어 낼 수 있다는 믿음을 가지고 있었으며, 이러한 믿음이 인간들의 집단적 노력을 촉발해 사회주의를 성립시킬 수 있다고 생각했다. 후자를 ‘수정주의’ 진영이라 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