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박경리의 토지 독후감

저작시기 2014.09 |등록일 2014.09.30 한글파일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박경리(1926년 10월 28일 ~ 2008년 5월 5일)는 경남 하동 출생으로 1955년 단편 ‘계산’으로 데뷔한 이래 강원도 원주에서 1969년부터 1994년에 걸쳐 장장 25년 동안 장편 대하소설 ‘토지’를 집필했다. 이는 민족 수난 시대를 살아가는 수많은 인간 군상들의 다양한 모습들을 원고지 3만 장이 넘는 길이로 펼쳐놓은 대작으로 한국 문학사에 기념비적인 작품으로 논의되고 있다.
명실상부 한국을 대표하는 작가 박경리의 토지는 경남 하동 평사리에서 유력한 가문으로 군림해온 최참판댁의 가족사와 이들과 인연을 맺고 살아가는 이웃, 소작농, 인척들의 인생사와 운명과 세파에 맞서는 여러 군상들의 모습을 지극히 다양하고 풍부하게 엮어낸 일생일대의 역작이다. 흔히 박경리는 ‘광장’의 작가 최인훈 및 조정래와 더불어 한국사에서 가장 큰 족적을 남긴 작가로 생전에도 사후에도 거론되는 거장이다.
박경리는 장편 대하소설 ‘토지’의 주인공들을 통하여 파란만장한 역사의 뒤안길에서 부침을 거듭하며 운명을 개척해나가는 서희와 길상 그리고 수많은 주변 인물들의 모습을 개성 있고 깊이 있게 형상화하여 구한말과 일제 강점기, 해방으로 이어지는 역사의 파고 속에서 살아가는 모습들을 밀도 있게 표현해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