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조국을 구한 소녀 영웅 잔 다르크

저작시기 2013.08 |등록일 2014.09.25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1.머리말
2.잔 다르크는 누군가?
3.잔 다르크의 이야기
4.맺음말

본문내용

1.머리말
잔 다르크는 평범한 가정에서 태어나 ‘프랑스를 구하라’는 계시를 받고 조국 프랑스를 구하기 위해 나선 영웅적인 소녀이다. 당시 프랑스는 계속된 백년 전쟁으로 백성들은 굶주렸으며 정치는 혼란스러웠다. 그 때 열일곱 살의 어린나이로 전쟁터에 나가 적군과 싸워 프랑스를 위기에서 구해낸 잔 다르크의 용기는 당연하게 높이 살 만하다. 시대의 영웅인 잔 다르크에 대해서 나는 이야기 형식으로 전달하고자 한다. 어쩌면 시대를 타고 난 최고의 영웅이었을 수 있지만 그녀의 최후는 비통하게 맞이했다. 시대의 영웅은 마녀라는 죄목으로 화형을 당하게 된 것이다. 나는 잔 다르크의 영웅적 행보를 이야기 하고자 하고 또 시대의 영웅을 마녀로 몰아 세워버렸던 그 시대를 이야기 하고자한다.

2.잔 다르크는 누군가?
가톨릭의 성녀. 로렌과 샹파뉴 사이에 있는 동레미라퓌셀의 독실한 그리스도교 가정인 농가에서 태어났다. 1429년의 어느 날 “프랑스를 구하라”는 신의 음성을 듣고 고향을 떠나 서쪽으로 가서 루아르 강변의 시농성에 있는 샤를 황태자(뒷날의 샤를 7세)를 방문하였다. 당시의 프랑스는 북반부를 영국군 및 영국에 협력하는 부르고뉴파 군대가 점령하고 있었고, 프랑스의 왕위도 1420년의 트루아의 조약에 따라 샤를 6세 사후에는 영국왕 헨리 5세가, 또 그의 사후에는 그의 아들 헨리 6세가 계승하도록 되어 있어, 황태자 샤를은 제외되어 있는 형편이었다.
잔 다르크는 샤를을 격려하고 그에게서 받은 군사를 이끌고 나가, 영국군의 포위 속에서 저항하고 있던 오를레앙 구원에 앞장서서 싸웠다. 영국군을 격파하여 오를레앙을 해방시킨 데 이어 각지에서 영국군을 무찔렀다. 흰 갑주에 흰 옷을 입고 선두에 서서 지휘하는 잔 다르크의 모습만 보고도 영국군은 도망하였다. 이리하여 그 해 5월 상순, 영국군은 오를레앙에서 완전히 패퇴하였다. 랭스까지 진격한 잔 다르크는 이곳 성당에서 전통적인 전례에 따라 샤를 7세의 대관식을 거행토록 하였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