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환율제도] 환율제도의 종류, 변화, 우리나라(한국)의 환율제도변화, 환율제도의 글로벌비즈니스의 영향

저작시기 2014.09 |등록일 2014.09.18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800원

목차


Ⅰ. 환율제도의 종류

Ⅱ. 환율제도의 변화

Ⅲ. 우리나라의 환율제도 변화

Ⅳ. 환율제도와 글로벌비즈니스의 영향
1. 고정환율제하의 글로벌비즈니스
2. 변동환율제하의 글로벌비즈니스

본문내용


외환에 대한 수요와 공급에 따라서 환율은 변동하면서 균형을 이루어간다. 이 환율의 변동을 중앙은행(한국은행)이나 정부가 개입하여 환율을 고정시키는 제도를 고정환율제(system of fixed exchange rate)라 하고, 일체의 개입이 없이 자유로이 변동할 수 있는 제도를 변동환율제(system of floating exchange rate or system of fluctuating exchange rate)라 한다. 즉 환율제도를 중앙은행이나 정부의 개입여부에 따라서 고정환율제도와 변동환율제도로 나눈다.
실제로 한 나라 안에서 환율을 완전히 고정시켜 둔다는 것은 불가능한 것이므로 환율을 일정한 수준 안에 머물도록 범위를 정하고이 수준을 벗어날 때 시장에 개입하는 타겟존(target zone) 제도가 완전한 자유변동환율제의 현실적인 대안으로 고려된다. 따라서 대부분의 주요 통화 간에는 자유변동환율제도를 표방하고 있지만, 환율변동이 크게 불안정해지거나 중앙은행이 바람직하다고 생각하는 수준에서 크게 멀어질 때 중앙은행은 다양한 형태로 개입하게 된다. 이를 관리변동환율제(system of managed floating exchange rate)라고 한다. 즉 이 관리변동환율제는 고정환율제와 변동환율제를 믹스(mix)한 환율제도라 할 수 있다.

II. 환율제도의 변화

19세기 후반부터 제1차 세계 대전에 이르기까지 당시 국가들은 예외 없이 전통적인 금본위제-이것은 고정환율제의 일종이다-를 채택하였고, 1차 대전 후의 몇 해 동안은 국내통화질서가 붕괴되어 주요국의 통화사이에 환율이 자유로이 변동한 시기가 일시적으로 있었으나, 1920년대 말에 주요국이 금본위제와 외형은 비슷하고, 내용은 크게 다른 금환제도(gold exchange standard)를 채택하였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