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국제금융환경] 국제통화제도, 국제금융환경

저작시기 2014.08 | 등록일 2014.08.29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국제통화제도

Ⅱ. 국제금융환경
1. 국제 자금 흐름의 추이
2. 금융기관 간의 합병과 정보 시스템의 중요성 부각

본문내용

I. 국제통화제도
국제 통화 제도란 국가 간 재화와 자본 이동에 따른 화폐의 지불이 원활하게 수행할 수 있게 하는 금융 결제의 체계를 일컫는다. 국제간 교환의 수단으로 예로부터 널리 사용된 것은 금이었다. 금은 내구성이 있고, 보관과 운반이 용이하며, 식별하기도 쉽다. 또한 규격화와 표준화시키기가 쉽다고 하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금의 생산비가 높기 때문에 어떤 나라 건 금 보유량을 자의적으로 조절하기가 쉽지 않다는 것도 금이 가지는 특성이라 할 수 있다. 더구나, 정부에서 인쇄해 내는 법정불환 지폐(fiat money)와 달리 금은 상품 화폐이므로, 장기적으로 가격 안정을 유지하도록 하는 성향을 가진다.
이런 이유 때문에, 오랫동안 대부분의 주요국 통화들은 일정량의 금을 자국의 통화로 표시하여 상대적인 가치, 즉 환율은 고정시키는 금본위제도를 택해 왔다. 이 제도를 택하는 정부는 대외적으로 태환성을 보장함으로써 그 가격을 유지하였다.
금의 가치가 다른 상품 및 용역의 가치에 비해 장기적으로 비교적 안정적이기 때문에, 금본위제도 하에서는 국내에서나 국제적으로나 물가가 장기적으로는 안정되는 성향을 보였다. 이처럼 통화가치를 금의 가치에 연계시키는 것은 큰 장점이 되기도 하였으나, 그 자체가 큰 하나의 제약이 기도 하였다.
금의 제약에서 벗어나, 미국의 경제력에 의존하려는 시도에서 브레튼우드 체제로 이행되었으나, 미국의 국력 역시 단독으로 세계 경제의 지렛대가 되어 국제 통화 제도를 오랫동안 떠받들기에는 역부족이 었다. 1970년대 초 브레튼우드 체제가 붕괴되면서 세계는 변동환율제도의 시대로 접어들었다. 변동환율제도 하에서의 환율은 외환시장에서 자유롭게 결정되기 때문에 항상 적정 가치를 반영하여 균형을 유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하는 기대 때문이었다.
그러나 이전의 고정환율제도와는 판이하게 달라진 새로운 변동환율제도에서 기업들은 국제 영업 활동을 함에 있어 어려움에 봉착하게 되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