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가르칠수 있는 용기

저작시기 2013.11 |등록일 2014.08.10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가르칠 수 있는 용기’라는 책 제목을 처음 보았을 때 나에게 말로 잘 표현 할 수 없는 설렘과 흥미로움이 생겼다. 지금 나는 교사를 꿈꾸고 있는 대학원생으로서 몇 년 뒤에는 아이들을 가르칠 교사가 될 것이다. 나는 이 책을 읽으면서 가르칠 수 있는 용기라는 것, 또 그런 것이 어떤 것인지를 배우고 알아서 조금이라도 성장하고 싶은 욕심을 가지고 이 책을 읽어 내려가기 시작했다.
이 책은 미국의 존경받는 교육지도자인 파커 J. 파머가 강의실에서 벌어지는 현상을 자세히 설명하면서 어떻게 가르쳐야 할지, 더 좋은 가르침과 함께 배움으로 나아가는 길을 안내하는 책이다. 파머는 교사의 자기정체성이라는 개인적인 물음에서 시작하여 교육개혁이라는 대규모 프로젝트에 이르기까지 시선을 확대하며 다양한 질문을 던지고 있다. 또한 신뢰 관계는 공감과 헌신, 동정과 인내 같은 인간의 마음 활동과 용서할 수 있는 능력 위에 세워진다고 한다.
많은 사람들은 교실 현장에서 상처를 받고, 또 실패감을 느낄 때가 많다. 원인을 찾고 또 문제를 해결하려고 여러 가지 방법을 찾아보지만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해주지 못하는 것을 알게 된다. 저자의 말에 따르면, 교사는 자신의 자아를 가르치기 때문에 교사는 많은 상처를 입기 쉽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