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환위험관리] 환위험의 종류(유형)

저작시기 2014.08 |등록일 2014.08.0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문제 제기

Ⅱ. 위험의 유형

Ⅲ. 환위험의 종류
1. 거래위험
2. 경제위험
3. 환산위험

본문내용

I. 문제 제기
국제교역 및 자본거래가 국내거래와 차별되는 가장 특징적인 사항의 하나는 국제거래의 경우 거래 상대국가의 상황변화에 따른 국가위험과 환율변동에 따른 환위험이 존재한다는 점이다. 따라서 국제거래시 거래당사자들의 주요 관심사 중의 하나는 국가위험이나 환위험 등을 어떻게 관리할 수 있느냐 하는 점이다. 물론 이러한 위험에 대한 각 거래 주체간의 예상차이를 이용하여 이득을 취하려는 투기적 거래도 존재할 수 있다.
한국의 주요 기업의 경우 약 60% 이상이 환위험에 무방비로 노출되어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는데 이는 한국기업들이 외환위기를 겪으면서도 환위험 회피 노력을 소홀히 하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본 자료에서는 먼저 국제거래시 발생될 수 있는 위험의 종류에 대해서 살펴보고자 한다. 그리고 이러한 위험을 관리할 수 있는 다양한 수단을 내부적 관리수단과 외부적인 관리수단인 선물환거래, 통화선물, 통화옵션, 통화스왑 등과 같은 파생금융상품으로 구분하여 설명하고자 한다.

II. 위험의 유형
위험(risk)이란 기본적으로 미래에 대한 불확실성에 기인한다. 위험은 해당 경제주체의 예상이 미래에 실제 실현된 결과와 차이가 발생하는 경우 나타난다. 이럴 경우 위험이라고 해서 반드시 부정적인 의미만을 갖는다고 할 수는 없을 것이다. 예상과 벗어난 결과가 오히려 이득이 될 수 있는 경우도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중 략>

III. 환위험의 종류
1. 거레위험(Transaction Risk)
거래위험은 환율변화로 인하여 거래 계약시점과 결제시점에서의 자산이나 부채의 가치가 예상과는 달리 차이가 발생되는 상황을 의미한다. 예를 들어 한국의 수입업자가 미국 수출업자로부터 100만 달러 어치를 수입하기로 계약하고 3개월 후에 결제하는 경우, 계약시 환율은 1달러당 1,260원이었으나 3개월 후 결제 시 환율이 1달러당 1,300원이 됨으로써 수입업자의 입장에서 환차손 즉 원화부담이 증가하는 경우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