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 경제역사의 흐름에 관한 보고서

저작시기 2014.06 |등록일 2014.07.18 워드파일MS 워드 (docx) | 4페이지 | 가격 3,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보고서를 본격적으로 서술하기에 앞서 한국 경제의 거시적 상황에 관해 간략히 언급할 필요가 있다. 대한민국의 경제는 기본적으로 민주주의 시장경제 체제를 유지하고 있으며, 혼합자본주의 체재를 택하고 있다. 후진국에서 선진국으로의 고속 경제 성장으로 중국, 홍콩, 싱가포르와 함께 아시아의 네 마리 용으로로 불렸다. 국제통화기금(IMF)이 발표한 2010년의 자료에 의하면 대한민국의 명목 1인당 국내총생산은 25,051 달러이다. 대한민국은 자본력이 부족한 국가적인 특수한 환경에 따라 독특한 형태의 경제발전을 진행시켜 왔는데, 중소기업보다는 재벌기업이 주류인 대기업을 축으로 하는 기업경제구조를 세웠으며, 천연 자원이 모자라 가공무역을 핵심으로 삼은 수출주도형 경제성장정책을 도입하였다.

<중 략>

외환위기의 영향으로 1998년에 급격히 내수시장이 위축되었지만, 1999년 들어 예상보다 훨씬 빠른 회복속도를 보이며 두 자리수 성장을 바라볼 정도였다. 당시 1998년 무역수지 흑자가 390억 달러로 사상최대를 기록한 데 이어 1999년에도 239억 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실업률은 IMF관리체제로 들어간 지 1년 만에 9%로 급등할 수 있었고, 이 반대 급부로 1999년에는 1.4%를 보였지만 부실기업의 퇴출과 IMF의 요구로 강력한 구조조정이 이루어지면서 2000년 다시 11% 치솟았다. 이처럼 한국 경제는 IMF 위기를 겪은 지 2년 만에 고성장, 저물가, 경상수지 흑자'라는 세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는 능력을 발휘했다. 무엇보다, IMF 구제금융 요청 당시 대한민국의 빚을 갚기 위해 국민들이 스스로 자신이 소유한 금을 기부했고, 전국적으로 약 350만 명이 참여한 운동으로 약 227톤의 금이 모아져 세계적 이슈가 되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