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다크나이트 3부작 - 현대의 민담이 생성되고 변화되는 과정을 중심으로

저작시기 2013.10 |등록일 2014.07.06 | 최종수정일 2017.02.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7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서론 – 연구 목적

2. 시간에 따른 배트맨 서사의 변주2-1. <다크 나이트> 시리즈 이전의 배트맨 영화들
2-2. 다크나이트 3부작
2-3. 다른 배트맨 관련 영화와 다크나이트 3부작의 차이점
2-3-1. 공간의 차이
2-3-2. 인물의 차이
2-3-3. 주제의식의 차이
2-4. 소결 – 배트맨은 시대의 흐름에 따라 진화한다.

3. 공간에 따른 영웅담의 변주 : <다크 나이트>와 <각시탈>
3-1. 두 서사의 공통점
3-2. 두 서사의 차이점
3-3. 소결 - 영웅담은 공간적 감각에 따라 변용된다.
3-4. 시공간에 따른 영웅담 변주의 다른 예 : 허균의 <전우치전>과 최동훈의 <전우치>

4. 결론

5. 참고 문헌

본문내용

배트맨은 1939년 밥 케인이라는 만화가의 손에서 태어난, 슈퍼맨의 수많은 아류작들 중 하나였다. 그 간략한 줄거리는 다음과 같다.

부유하고 행복한 집안의 외아들로 남부러울 것 없이 자란 브루스 웨인(Bruce Wayne)의 인생은 부모님과 함께 영화 [마스크 오브 조로(The Mask of Zorro)]를 보기 위해 극장에 간 날 이후 달라지고 말았다. 그의 가족은 집으로 돌아오는 골목길에서 강도를 만났고, 강도가 쏜 총에 부모는 그 자리에서 사망한다. 고아가 된 그는 그날 이후 고담시에서 범죄를 없애는 일에 일평생을 바치기로 맹세한다. 브루스 웨인은 전세계를 유랑하며 세계 제일의 무술가들에게 무술을 배우고, 과학과 범죄학 등을 익히며 십대 시절을 보낸다. 고담으로 돌아온 그는 우연히 집안으로 날아든 박쥐 한 마리에게 영감을 얻어 박쥐를 닮은 의상을 입기 시작한다. 브루스 웨인은 고담의 부패한 권력자들과 사업가들, 암흑가의 범죄조직, 그리고 무시무시한 사이코패스 살인마들을 상대로 싸웠으며, 심지어 뱀파이어들과도 전쟁을 벌였다.

이렇게 슈퍼맨의 아류작으로 시작한 배트맨은, 그러나 검은 복면과 망토라는 독특한 외양과 함께, 초능력이 아니라 엄청난 재력을 바탕으로 뛰어난 무술 실력과 첩보 능력, 그리고 냉철한 판단력으로 악당들과 맞서 싸운다는 슈퍼맨과는 차별화되는 매력적인 설정으로 사람들을 사로잡으며 슈퍼맨에 비견되는 인기를 얻은 또 하나의 ‘국민 영웅’이 되었다.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배트맨은 만화책뿐만 아니라 애니메이션과 영화 등 다양한 장르에서 다양한 내용으로 재창조 · 재생산되며, 최근 3편이자 마지막 편인 다크 나이트 라이즈(The Dark Knight Rises)로 그 끝을 맺은 크리스토퍼 놀런 감독의 다크나이트 시리즈까지 그 서사를 확장시켜나가고 있다.
만화로 시작했던 배트맨이 이처럼 영화로 재창조되는 과정은, 설화의 이야기가 대중문화로 재창조되는 과정과 유사한 점이 많다. 즉, 배트맨은 이제 일종의 도시 전설이 된 셈이다. ‘도시 전설’이라는 단어는 민담이라기보다는 문자 그대로 전설에 가까운 듯 보이지만, 그러나 이 단어의 영문 정의는 이것이 전설이라기보다는 민담(folklore)의 한 종류임을 알려준다.

참고 자료

곽정식, 「제재적 측면에서 본 『홍길동전』의 형성 배경」, 한국어문학회, <어문학> 86 호, 2004년 12월.
권태호 특파원, 「월가 점령 시위, 앞으로 몇년동안 계속될 것이다」, 한겨레 뉴스, 2012.01.02.
http://www.hani.co.kr/arti/international/america/513100.html
김세훈, 「출판 만화에서 영화로의 매체 전환에 따른 조형성 비교 분석」, 한국디자인학 회, <디자인학연구> 22(1)호, 2009년 2월.
김시무, 『배트맨』 시리즈의 캐릭터에 대한 비평적 관찰, 현대미학사, <공연과리뷰> 68 호, 2010년 3월.
김영진, 「비디오 영화조엘 슈마허의 『배트맨 포에버』미국 대중문화 영웅의 재등 장」, 중등우리교육, 중등우리교육 66, 1995.8.
박영우, 「창작소재의 콘텐츠 활성화 방안」, 서강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서강인문논 총> 30호, 2011년 4월.
서유석, 「[영화 리뷰 〈다크 나이트 라이즈(The Dark Knight Rises)〉] ‘희망’은 ‘절망’ 을 뚫고 일어선다」, 평화문제연구소, <통일한국> 344호, 2012년 8월.
안소정 신예지, 「민중의 이야기, 설화 신화, 전설, 민담을 중심으로」, 2012.
정하제,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다크 나이트』 배트맨과 다크나이트, 그리고 공화 당 정부」, 현대미학사, <공연과리뷰> 62호, 2008년 9월.
조도현, 「<田愚治>서사의 현대적 변이와 유통방식」, 『한국언어문학』제74호, 2010.
조동일, 『한국설화와 민중의식』, 정음사,
이정국, 「슈퍼 히어로 액션 스릴러 〈다크 나이트〉의 연출 분석」, 한국콘텐츠학회, <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11(4)호, 2011년 4월.
최영화, 「파시즘이 돌아온다 : 영화로 읽어낸 21C 파시즘」, 문화과학사, <문화과학> 58호, 2009년 6월.
허문영, 「백기사는 오지 않는다」, <씨네21> 제666호, 2008년 8월 19일.
황혜진, 「『다크나이트』 영웅의 발견과 개인주의에 기초한 자본주의 이데올로기」, <공 연과 리뷰> 78호, 2012년 9월.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