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로나의 침묵-동질감으로 인한 자기연민

저작시기 2013.06 |등록일 2014.06.2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1,800원

목차

1. 서론
2. 로나가 끌로디에게 느끼는 동질감
3. 동질감으로부터 파생된 자기 연민
4. 결론

본문내용

영화를 보다보면 관객들이 유독 주목하게 되는 요소들이 있다. 스토리의 전개 과정, 방식이라던가 배우의 외모, 연기, 퍼포먼스, 주인공들 사이의 러브라인, 주인공의 감정 변화 등 여러 가지 요소에 관객들은 집중하게 된다. 이 논문에서는 영화<로나의 침묵>에서 나타난 로나의 태도 변화에 집중해보고자 한다. <로나의 침묵(2008, Jean-Pierre and Luc Dardenne)>에서는 캐릭터 간의 상호작용과 그 속에서 그들의 감정 흐름이 가장 중요한 포인트로 작용한다. 로나와 끌로디, 로나와 파비오, 끌로디와 파비오의 서로 간의 관계가 그들의 삶을 뒤바꾼다. 캐릭터 간의 감정 흐름이 캐릭터의 태도를 변화시킴으로써 영화를 전개해 나가기 때문에 우리는 <로나의 침묵>에서 로나의 태도 변화를 주목해서 봐야할 필요가 있다.
영화 <로나의 침묵>의 주제는 ‘사회적 약자 간의 연대’이다. 이 영화에서 사회적 약자는 벨기에 국적을 필요로 하는 알바니아 여성 로나와 돈이 필요한 마약 중독자 끌로디이다. 주인공 로나는 다르지만 같은 처지의 입장에 있는 끌로디에게 동질감을 느끼면서 본인의 태도 변화를 보인다. 영화의 초반부에는 마약 금단 현상으로 도움을 요청하는 끌로디를 매몰차게 내치려는 로나의 의지가 엿보인다. 그러나 후반부로 갈수록 로나가 끌로디가 마약을 중단하는 것을 적극적으로 돕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심지어 끌로디의 아이를 상상임신 하고 그 실체가 없는 아이를 필사적으로 지키려한다. 로나의 태도 변화가 로나의 삶에 큰 파장을 일으켰듯이 태도 변화란 우리 삶에 큰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그에 대해서는 영화를 보는 관객이나 삶을 살아가는 사람으로서 한 번쯤 생각해볼 만한 문제이다.
<로나의 침묵>의 감독인 다르덴 형제의 영화는 그들의 촬영 기법과 사회 심리학적인 측면, 그들이 영화의 주제로서 다룬 사회의 어두운 면, 다른 영화감독들과의 유사성, 들에 대해 분석되어지고 연구되어지고 있다. 또한 캐릭터의 행동을 분석하기도 한다. <로나의 침묵>에 대해서는 많은 영화 평론가나 뉴스 기사들이 이 영화의 주제를 ‘상실한 인간성 회복의 과정’, ‘연민으로 인한 사랑’ 이라고 정의한다.

참고 자료

민병훈(2011), 「다르덴 형제 영화에 나타난 테마 연구 <로나의 침묵>의 캐릭터를 중심으로」, 한서대학교 연극영화학과
민병훈(2010), 『영화연구』43호, 「로베르 브레송과 다르덴 형제 영화의 유사성 연구 : <무셰트>와 <로제타>에 나타난 연출 스타일을 중심으로, pp 169198.
박재호(2008), 「다르덴 형제 영화 연구 주제와 스타일을 중심으로」, 동국대학교 영상미디어대학 영화영상학과
『서울신문』, 2009, [이용철의 영화만화경] 다르덴 형제의 ‘로나의 침묵’, 5월 30일.
네이버 뉴스, [리뷰] ‘로나의 침묵’꿈보다 연민, 2013. 6. 9. http://news.naver.com/main/read.nhn mode=LSDmid=secsid1=106oid=263aid=0000000366
「동질감」,네이버 어학사전, 2013. 6. 10 http://krdic.naver.com/detail.nhn docid=44704900
『한국경제 매거진』, 2013, 천천히…빠르면, 연민할 수 없어요, 4월 23일.
정호범(2013), 「가치관형성에 있어서 동기와 태도」, 『사회과교육연구』, 2011, pp. 121135
민경연(2012), 『도덕성 기초와 마음의 확장성 : 맹자와 루소의 성선론을 중심으로』,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씨네21, 제작노트장 피에르 다르덴/뤼크 다르덴 감독 인터뷰, 2013. 6 .9 http://www.cine21.com/movie/info/movieid/25037
이상재(2012), 「1930년대 구인회 작가의 내면의식과 표현방식 연구「서글픈 이야기」,「슬픈 이야기」,「슬푼 이야기」를 중심으로」, 『한어문교육』, 제 27집,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