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식민지 지배체제의 정비

저작시기 2012.04 |등록일 2014.06.02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4페이지 | 가격 3,000원

목차

Ⅰ. 조선 총독 사이토 마코토(齎藤實)의 통치
1. 사이토 마코토(齎藤實)의 식민지 조선관과 내지연장주의
2. 사이토 마코토(齎藤實)의 언론정책

Ⅱ. 치안유지법체제의 형성
1. 치안유지법의 성격
2. 치안유지법의 변천
(1) 치안유지법(제1차, 1925)
(2) 치안유지법 중 개정 긴급칙령(제2차, 1928)
(3) 치안유지법 중 개정법률(제3차, 1941)

Ⅲ. 한국사 교과서 서술 분석

본문내용

1919년 9월 3일 제3대 조선총독으로 첫 등청한 사이토는 ‘훈시’를 통해서 새로운 시정방침을 밝혔다. 그것은 ‘일시동인’(一視同仁)의 취지를 언급한 천황의 [총독부관제개혁 조서]에 기초한 것이었다. 한마디로 “문화적 제도의 혁신을 통해서 조선인을 가르치고 이끌어 그 행복과 이익을 증진하고, 장래 문화의 발달과 민력(民力)의 충실에 따라 궁극적으로 정치상․사회상의 대우도 내지인과 동일하게 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는 것이었다. 주지하듯이 여기서 제시된 ‘문화적 제도의 혁신’․‘문화의 발달과 민력의 충실’과 다른 부분에서 제시된 ‘조선문화와 구관(舊慣)의 인정’․‘문명적 정치의 기초’ 확립을 주장한 것이 이른바 ‘문화정치’라고 불리게 된 근거이다. 9월 10일 ‘유고’를 발해 총독부기구개혁의 2대 핵심인 총독무관제와 헌병경찰정치의 폐지를 비롯해서 한국인의 처우개선과 시정쇄신 등 문화정치 시행방침을 공포했다. 9월 15일 중추원회의 소집을 필두로 이른바 ‘문화정치’의 내용으로 잘 알려진 시책이 실시되었다. ① 군인(武官)에 한정되었던 총독의 문관에의 개방, ② 일본인과 한국인 간의 차별대우 철폐, ③ 지방분임(分任)주의, ④ 재래문화 및 습관의 존중, ⑤ 언어 ·집회 및 출판의 자유, ⑥ 경찰기관의 정비, ⑦ 인재등용의 문호개방 등의 시정방침을 제시하였다. 그러나 문화라는 기만적 어휘로 분칠된 ‘시정’의 주방향은 안으로는 친일파 육성과 민족 분열 책동을 통해 독립에의 열망을 막는 ‘치안유지’와 밖으로는 일제 압정의 실태를 호도하는 정치 선전의 강화에 초점이 맞춰져 있었다.

참고 자료

김철수, 「일제식민지 시대 치안관계법규의 형성과 적용에 관한 연구」『한국사회학』29, 1995
水野直水․이영록, 「조선에 있어서 치안유지법 체제의 식민지적 성격」『법사학연구』, 2002
鈴木敬夫, 「조선식민지통치법의 성격 -치안유지법의 해석과 통용-」『법학논총』31, 2007
이동희, 「3․1 독립운동 이후에 있어서의 일본의 법적용과 식민지법제의 변화」『법학논총』, 2011
이성구, 「치안유지법 개악과정에 대한 일고찰」『서울대 동양사학과 논집』7. 1983
이연, 「일제하 사이토마코토의 언론정책과 민간지의 창간배경」『한국언론학회 학술대회 발표논 문집』, 2001
장신, 「1920년대 민족해방운동과 치안유지법」『학림』19, 1998
전상숙, 「사상통제정책의 역사성: 반공과 전향」『한국정치외교사논총』제27집 제1호, 2005
전상숙, 「1920년대 사이토오총독의 조선통치관과 내지연장주의」『담론』201, 2008
조국, 「한국 근현대사에서의 사상통제법」『역사비평』3, 1988
최창동, 「일제 치안유지법이 한반도에 미친 영향」『비교법연구』4. 2003
최종길, 「국가 지배질서 재편구상과 치안유지법에 나타난 국본론」『일어일문학』31, 2006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