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의복의 역사 - 의복의 유래, 상고시대의 특징과 의복, 삼국시대의 특징과 의복, 고려시대의 특징과 남자의 의복 및 여자의 의복

저작시기 2014.05 | 등록일 2014.05.27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9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정성것 작성하여 만들어서 A학점 받은 레포트입니다.
다른 레포트 자료보다 가격면이 저렴하다고 해서 자료의 질이 결코 떨어지지 않아요.
활용하거나 참고하셔서 레포트 작성에 많은 도움되길 바래요.

목차

1. 의복의 유래
1) 장식설
2) 유인설
3) 정숙설
4) 보호설

2. 상고시대

3. 삼국시대
1) 특징
2) 의복

4. 통일신라 시대
1) 특징
2) 의복

5. 고려시대
1) 특징
2) 남자의 의복
3) 여자의 의복

본문내용

장식설은 인체를 장식하기 위해 본능적으로 꾸미게 된 것이 인류가 맨 처음 옷을 입게 된 동기라고 보는 학설이다. 옷을 입지 않은 종족은 있으나 신체 장식을 하지 않은 종족은 거의 없다라는 주장과 일치하는 학설이다.
이렇게 인체 장식설에 근거를 둔 목적은 이성에게 성적 매력을 주기 위한 장식이거나 자신의 힘과 용기, 뛰어난 기술을 과시하기 위한 장식, 적에게 공포를 느끼도록 해서 달아나게 하거나 경고하기 위한 수단, 또는 장식을 통해 그 들이 숭배하는 자연물을 나타내고 악령을 쫓거나 행운을 부르기 위한 수단, 혹은 국적, 지방, 신분, 직업, 종교, 집단 회원 등을 나타내기 위한 신분 상징의 표현물이기도 했으니까. 실제로 많은 고대 물품 중에는 장식품에 관련한 물품들이 가장 다양하고 어떤 계층을 막론하고 사용되었음을 알 수 있다.

<중 략>

4. 통일신라 시대
1) 특징
통일신라시대의 서민들의 복식은 대체로 삼국시대와 유사하였다. 다만 귀족계급의 복식은 당나라의 것을 들여와서 사용하였다. 고유복식의 기본 구조는 상의는 저고리로서 직령교임제이고 좁은 소매가 달려 있으며 대를 둘렀고 섶·도련등에 선을 대었다. 하의는 바지로서 치마보다 활동이 편하도록 가랑이가 따로 떨어진 형태였다.
2) 의복
통일신라시대의 의복도 삼국시대의 복식의 기본형과 큰 차이가 없다. 특징으로는 중국의 영향을 받아 생긴 단령, 반비, 배당, 표등의 복식이 있었다.

<중 략>

(3) 귀부녀복 : 저고리 치마 포로 구성. <고려도경>에 보면 고려의 미혼귀녀들은 황의를 많이 입었다고 하며,귀부인들은 머리의 쓰게로서 몽수를 쓰고다녔다고 한다. 몽수는 1폭의 길이가 8자나 되는 검은 비단 3폭으로 만들며 이것을 머리 위에서 드리워 얼굴만 내놓고 나머지는 땅에 끌리게 하고 다녔다고 한다. EH한 것과 소매에 두르던 선이 없어지고 대신 동정이 그 자리를 차지해가던 과도기였다. 그리고 손끝을 보이는 것을 부끄러워해 비록 부채를 들 때라도 붉은 주머니로 손을 가렸는데 이것은 한삼의 용도와 비슷하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