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개를 데리고 다니는 여인 or 개를 데리고 다니는 부인 감상문/독후감/감상

저작시기 2014.04 |등록일 2014.05.12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4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저는 이번 과제를 통해 오랜만에 독서를 하게 되었습니다. 많은 책들 중에 교수님께서 이 책을 왜 선정하셨는지 조금이나마 알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제목을 보면서 ‘개를 데리고 다니는 부인’, 제가 느꼈던 감정은 여유와 고풍적인 분위기를 느꼈습니다. 소설을 읽어보니, 이 책의 내용은 중년의 은행원인 ‘드미트리 드미트리치 구로프’라는 남자가 있었습니다. 그는 마흔에 가까운 나이이지만. 여자들에게는 매력적으로 보이는 남자입니다. 그는 여자들을 ‘저급한 인종’이라고 생각합니다. ‘저급한 인종’의 부인 사이에 12살 딸 하나와 중학생 아들 둘을 두었습니다. 그의 곁에는 항상 아내 외 다른 여자들이 있습니다. 그는 그의 생활에 무료하여 흑해 연안의 휴양지로 ‘얄타’로 떠납니다. 거기에서 그는 우연히 만난 ‘개를 데리고 다니는 부인’ 안나 세르게예브나(안나)에게 매료됩니다. 안나는 20대 초반의 나이로 결혼한 여인입니다. 남편에게 아프다는 핑계로 휴가를 온 그녀는 결혼에 회의적인 인상을 풍깁니다. 알고 지낸 지 일주일 후 두 사람은 사랑을 나눕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