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연료고갈 , 자원고갈문제와 바이오연료

저작시기 2009.06 | 등록일 2014.04.12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지구 온난화와 에너지 고갈이라는 2가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모두가 공감하는 전제 조건이 있다. 그것은 현재와 같은 화석연료 기반의 경제에서는 온난화와 에너지 고갈이라는 문제를 피할 수 없기 때문에 화석연료를 대체할 새로운 에너지를 도입해야 한다는 것이다.
현재 풍력, 태양 에너지, 핵융합등 여러가지 에너지가 대체 에너지로 연구 중에 있거나 일부는 도입되고 있다. 그런데 이들 중에서 최근 가장 뜨거운 논란 에 휩싸인 대체 에너지가 바로 바이오 연료일 것이다.
본래 바이오 연료는 인간이 사용해온 가장 오래된 연료이기도 하다. 즉 우리가 열에너지를 얻기 위해 장작을 태우는 행위나 조명으로 식물성 기름을 태우는 것을 예로 들 수 있으며, 이것은 현재 저개발 국가들에서 주된 에너지 사용 형태이기도 하다.

그러나 산업 혁명 이후 바이오 연료는 잊혀졌다. 대신 화석연료가 대량으로 채굴되어 널리 사용하게 되었다. 한동안은 그렇게 모두가 잘 지냈지만 21세기에 이르러 막대한 양의 이산화탄소로 인한 지구 온난화와 연료 고갈이라는 두 가지 문제를 만나면서 인류는 과거 널리 사용했던 바이오 연료를 다시금 떠올리게 되었다.

-화석연료와 바이오연료의 비교
화석연료와 바이오연료의 차이는 환경에 영향을 끼치는 순서에 있다고 볼 수 있다.
화석연료는 생성은 아주 오래전 식물이 죽고 그 시체가 위에 지각변동으로 인해 흙이 쌓이고 물 밑으로 가라앉는다. 그리고 거기에 흙이 쌓이고 외부로 부터 차단된다. 그리고 오랫동안 높은 열과 압력을 받아서 퇴적물이 생기는데 그것이 석탄이다. 변하는 과정은 먼저 퇴적물에서 수소(H)와 산소(O)는 날아가 버리고 탄소(C)만 남는다. 그리고 이 석탄층은 계속되는 지층의 압력과 열에 의하여 탄화작용이 되며 탄소의 량을 포함한 화학적 물리적 변화의 정도에 따라 석탄의 종류도 나뉘게 된다. 이렇듯 생성 과정에는 환경을 파괴하는 요인이 없다. 허나 화석연료의 특성상 연소될 때의 이산화탄소 같은 온실가스의 발생은 불가피 하다고 볼 수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