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일본음식문화][일본음식문화 자연조건]일본음식문화의 성격, 일본음식문화의 지역적 특성, 일본음식문화의 역사, 일본음식문화의 배경, 일본음식문화와 자연조건, 일본음식문화와 식사예절

저작시기 2013.09 | 등록일 2013.09.05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5,000원

목차

Ⅰ. 서론

Ⅱ. 일본음식문화의 성격

Ⅲ. 일본음식문화의 지역적 특성
1. 관동요리
2. 관서요리

Ⅳ. 일본음식문화의 역사

Ⅴ. 일본음식문화의 배경

Ⅵ. 일본음식문화와 자연조건

Ⅶ. 일본음식문화와 식사예절

Ⅷ. 결론

본문내용

Ⅰ. 서론

아시아 대륙은 광대한 지역을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지리, 기후, 문화, 종교가 매우 다양하다. 따라서 아시아지역의 식문화를 총괄하여 거론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생산되는 농수산물의 종류와 조리법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는 기후만 하더라도 적도 바로 아래의 열대 우림의 기후에서부터 극지에 가까운 툰드라에 이르기까지 그 변화의 폭이 매우 넓기 때문이다. 각 지역에 따른 차이점을 일단 접어두고 전통적인 식생활 습관을 기준으로 하여 유럽으로 대표되는 서양의 구별되는 아시아적인 식문화의 공통적이고 일반적인 특징은 " 예로부터 고기는 주요 음식이 아니며 식물성식품이 주를 이룬다.
지방의 공급원으로 동물성식품은 많이 사용되지 않는다. 고단백질의 해산물이 중요한 위치를 차지한다. 인도를 제외하고 낙농제품도 흔하지 않았다. 곡식이 풍성하며 이중 쌀이 주요 식품이다. 신선하고 섬세한 식품을 기름기 많고 느끼한 음식보다 좋아한다."는 것이다. 그러나 오늘날 아시아 국가의 반수 이상이 저소득층의 영양불량 문제와 더불어 식생활양식의 서구화 경향에 의하여 과잉영양, 동물성지방의 과도한 섭취 등의 문제가 발생하고 있고 이에 따라 만성퇴행성질환의 발병률이 증가하는 문제가 수반되고 있다.

<중 략>

일식에서는 일식 벽장 앞 중앙이 상석이며, 밥상 앞에서는 언제나 똑바른 자세로 앉아야 한다.
일본 요리는 보통 소반 위에 얹혀져 나오는데, 젓가락은 자기 앞쪽으로 옆으로, 음료용 컵들은 바깥쪽에 엎어서 놓는다. 밥이나 국을 받으면, 밥은 왼쪽에 국은 오른쪽에 놓았다가 들고 먹는데, 그릇을 받을 때나 들 때는 반드시 두 손을 사용하게 되어 있다. 밥을 먹을 때에는 반찬을 밥 위에 얹어 먹어서는 안되고, 추가를 원한다면 공기에 한술정도의 밥을 남기고 청하는 것이 예의이다. 국은 그릇을 들고, 한 모금 마신 후 건더기를 한 젓가락 건져 먹은 다음, 상위에 놓는 식으로 여러 번 들고 마시며, 밥그릇에 국물을 부어 먹어서는 안된다.
생선회는 겨자를 생선 위에 조금 얹고 말듯이 한 후 간장에 찍어 생선 맛과 겨자의 향을 즐기는 것이 원칙이다. 우리처럼 처음부터 겨자를 간장에 풀어서 먹으면, 겨자의 향이 날아가 버리므로 바른 방법이 아니다. 생선회에는 무나 향초 잎이 곁들여 나오는데, 이것은 장식용이지만 입가심으로 먹어도 좋다. 두서너 가지의 모듬 회인 경우에는 희고 담백한 생선부터 먹는 것이 바른 순서이다.

참고 자료

김선희(2003), 일본 음식문화에 대한 인지도 연구, 부산외국어대학교
김상보(2004), 조선통신사를 통해서 본 한국과 일본의 음식문화, 경성대학교 한국학연구소
김태정(1997), 일본의 음식문화와 풍토, 한국외국어대학교 일본연구소
성호영(2009), 한·일 음식문화 비교에 따른 마케팅 전략, 동아대학교
이미혜(2008), 일본 음식문화 기행문, 한국식품조리과학회
하청(2004), 한·중·일 문화비교 고찰 : 세 나라의 음식문화 비교 분석을 중심으로, 충남대학교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