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교육의평등

저작시기 2011.03 |등록일 2013.06.07 | 최종수정일 2019.05.31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누구나 교육적으로 공평하게 취급 받으며 차별당하지 않는다는 의미 교육에 있어서 차별당하지 않고 공정하게 대우 받는다는 것은 생각보다 복잡한 문제를 안고 있다. 인간은 동일한 조건으로 태어나지 않고, 각기 다른 수준의 능력을 가지고 출생하며, 태어나는 환경도 동일하지 않기 때문이다. 각기 다른 능력을 가지고 출생한 사람들을 교육적으로 동일하게 취급하는 것이 평등한가, 아니면 능력에 따라 다르게 취급하는 것이 평등한가. 능력은 높은데 열악한 환경에 태어난 사람에게 도움을 주는 것이 평등한가, 능력은 낮으나 유복한 환경에 태어난 사람에게 도움을 주는 것이 평등한가 등 교육평등의 개념적 정의를 실천적 행위와 연결시키면 매우 복잡한 난관에 부딪힌다.
교육 평등이란 사회평등과 별개로 논의될 수 없는 말이다. 다시 말하면 교육의 평등은 사회평등화를 실현하기 위한 도구이기도 하지만, 사회민주화가 실현되지 않으면 교육의 평등화가 실현이 불가능한 것이기도 하다. 따라서 교육평등화의 의미나 성격은 항상 사회평등화라는 틀 속에서 파악되어야 한다. 일반적으로 교육이 평등화되어야 한다는 주장은 당연시되지만, 어떻게 하는 것이 참된 평등인지는 아직까지 어느 누구도 명쾌한 답을 내릴 수는 없는 것 같다. 현재 교육평등 수준에 대해서 여러 곳을 참조하였다. 그래도 교육의 보편화가 지금의 이 수준까지 도달 한 것이 그저 저절로 이루어진 것이 아니라는 것을 알고 교육의 평등을 갈망하는 학생들, 교사들, 그리고 학부모와 시민단체들의 오랜 시간 동안의 교육운동이 어떤 것인지 교직을 이수하고 있는 의 한 사람으로서 교육평등의 실현 그리고 조화에 대해 알아 본다.
콜맨(Coleman, 1968)은 교육의 평등관의 변천을 네 단계로 정리.
첫째, 산업화 이전의 단계로 대부분의 사람들에 있어서 교육은 가정의 책임이었기 때문에 오늘날과 같은 학교교육의 평등문제는 관심 밖이었다.
둘째, 산업혁명 이후의 초기 산업화 시대로서 일반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학교교육이 발전하던 단계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