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학문의 즐거움을 읽고

저작시기 2012.08 |등록일 2013.05.01 | 최종수정일 2016.01.12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1. 서론 : 학문의 즐거움

2. 본론
2.1 졸작의 논문이 저자에게 어떤 영향을 주었나?
2.2 창조하는 일에 체념이 꼭 필요한 요소인가?
2.3 소녀가 부른 ‘선생님’의 의미는 무엇인가?

3. 결론 : 새롭게 다가온 학문

참고문헌

부록

본문내용

1.서론: 학문의 즐거움
학문의 즐거움이라는 제목을 접했을 때 마음이 무거웠다. 학문의 사전적 의미는 1)“어떤 분야를 체계적으로 배워서 익힘. 또는 그런 지식”이다. 사전적의미를 보면 난 이미 십년 넘게 학문을 해왔지만 학문이란 단어는 낯설게만 느껴졌다. 저자는 무거운 주제일수 있는 ‘학문’을 개인의 경험과 깨달음을 기호로 무겁지 않게 펼쳐나가고 있다. 추상적인 제목이라고 생각했지만 내용을 읽어보니 구체적이고 와 닿는 부분이 많았다. 책을 읽으면서 처음엔 공감할 수 없었던 학문의 즐거움이란

<중 략>

2.3 소녀가 부른 ‘선생님’의 의미는 무엇인가?
대학교 1학년 때 한 소녀를 통해 저자는 창조로 떠날 계기를 잡는다. 11) 수첩을 떨어뜨린 저자에게 한 소녀가 헐레벌떡 뛰어와 “이거 선생님 거죠?”하며 수첩을 내민다. 단지 이 사건으로 저자는 논문을 쓰기로 결심한다. 저자에게 선생님은 어떤 의미로 다가온 것일까? 선생님은 사전적 의미는

<중 략>

책을 다 읽었을 때 학문이라는 단어가 낯설지 않았다. 책을 읽는 동안 나도 모르게 학문하는 것이 기쁜일이라고 생각하는 저자의 말에 공감하고 있었던 것이다. 저자는

참고 자료

히로나카 헤이스케,『학문의 즐거움』, 서울: 김영사, 1992
네이버 국어사전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