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탄실 김명순 소설가][김명순][소설가][탄실]탄실 김명순 소설가의 연혁, 탄실 김명순 소설가의 문학활동, 탄실 김명순 소설가의 고백문학, 탄실 김명순 소설가의 희곡 두 여인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27 한글파일한글 (hwp) | 11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개요

Ⅱ. 탄실 김명순 소설가의 연혁

Ⅲ. 탄실 김명순 소설가의 문학활동

Ⅳ. 탄실 김명순 소설가의 고백문학

Ⅴ. 탄실 김명순 소설가의 희곡 두 여인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개요

우리 문학사의 시대 구분에서 핵심적인 쟁점으로 제기되는 것은 근대 문학의 기점 논의라고 할 수 있다. 즉 동아시아적인 전통을 바탕으로 하여 성장과 발전을 했던 우리의 고전 문학이 어떤 시기에 새로운 양상을 보이는 근대 문학으로 전환되고 있으며, 그 계기는 무엇인가를 밝히는 작업이 집중적으로 전개되었다. 특히 우리의 근대 문학은 일본을 매개로 하여 수용되는 서구 문학의 영향을 받아들여서 일어나는 문학의 내 외적인 변화의 양상에 대한 연구가 꾸준히 진행되었다.
이 부분에서는 근대 문학의 기점 논의의 대강을 살펴보고, 이런 시대 구분론의 문학 교육적 의미를 알아보도록 하자. 먼저 근대 문학의 기점을 18세기 영 정조시기로 잡는 견해가 있다. 이 견해는 조선 후기의 사회 변동에 따라 일어나는 제반 현상에서 근거를 찾아서, 우리 근대 문학의 성립이 조선 후기로 소급될 수 있음을 밝히고 있다. 이 시기는 농업과 상업 자본의 축적 현상이나 반상(班常)의 계급적 질서가 흔들리면서, 경제 사회적인 측면에서 자본주의적인 생산 양식이 나타나게 된다. 특히 사상적으로는 이용후생(利用厚生)과 실사구시(實事求是)를 지향하는 실학(實學)이라는 학문이 발달하게 된다.

<중 략>

Ⅴ. 탄실 김명순 소설가의 희곡 두 여인

1막 4장으로 이루어진 희곡 <두 愛人>은 젊은 부인이 결혼 생활에서 겪어야만 하는 자아 찾기의 고통을 그리고 있다. 다분히 자서전적인 내용 전개로 일관하고 있는 이 작품을 통해 결혼과 여성의 삶에 대한 작가의 입장을 충분히 살펴볼 수 있다. 이십 내외의 젊은 ‘안해’는 꿈꾸는 듯한 눈동자를 가진 청초한 여자이다. 그녀는 유모의 끈질긴 권유에 밀려 현재의 남편과 혼인하지만, 육체적인 결합을 배제하기로 계약을 맺은 상태의 부부관계를 유지하려 한다. 법률상은 부부이지만 실질적으로는 남남일 뿐인 이들의 가정생활은 따라서 순탄할 수가 없다. 남편인 ‘주인’은 평범하고 상식적인 부부생활을 꿈꾸고 있지만 아내가 거부하고 있기 때문에 고통스러워한다.

참고 자료

김경애(2011), 근대 최초의 여성작가 김명순의 자아 정체성, 한국사상사학회
김미교(2008), 김명순 문학연구 : 주제의식을 중심으로, 단국대학교
김주(2005), 김명순 소설의 자기심리학적 연구, 부산대학교
남은혜(2010), 김명순 문학 행위에 대한 연구, 세계한국어문학회
맹문재(2004), 김명순 시의 주제 연구, 한국언어문학회
이민영(2009), 김명순 희곡의 상징주의적 경향 연구, 한국어문학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