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동북아경제권(동북아시아경제권)의 구축, 동북아경제권(동북아시아경제권)의 부실기업, 동북아경제권(동북아시아경제권)의 위성방송, 향후 동북아경제권(동북아시아경제권)의 성장 방향 분석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27 한글파일한글 (hwp) | 10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서론

Ⅱ. 동북아경제권(동북아시아경제권)의 구축

Ⅲ. 동북아경제권(동북아시아경제권)의 부실기업
1. 민법상의 제도
2. 부도방지협약 제도

Ⅳ. 동북아경제권(동북아시아경제권)의 위성방송

Ⅴ. 향후 동북아경제권(동북아시아경제권)의 성장 방향

Ⅵ. 결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론

한국 중국 일본이 속해 있는 동북아 경제권은 이미 전 세계 경제의 중요한 한 축을 이루고 있다. 즉 유럽의 EU와 북미의 NAFTA와 함께 세계 3대 경제권을 형성하고 있는 것이다. 따라서 한 중 일간 경제협력은 비상한 관심을 끌고 있다. 뿐만 아니라 그 어느 때보다 3국간의 경제협력의 움직임도 가시화되고 있다.
만일 한 중 일 3국간에 FTA가 실현될 경우 NAFTA를 능가하는 최대의 경제권이 동북아지역에 형성됨은 물론 세계경제에 미치는 파급효과도 실로 엄청날 것이다. 특히 한 중 일간에는 산업구조가 제도적으로 보완 관계적 성격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그 시너지 효과도 무시 못 할 것으로 보여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무역 및 투자 면에서 볼 때에도 서로 긴밀하게 연계되어 있기 때문에 그 어느 때보다 FTA 체결 가능성도 크다고 보여 지고 있다.
우선 한 중 일 3국의 경제적 비중을 살펴보면 인구규모면에서 보면 한 중 일 3국이 다른 EU나 NAFTA에 비해 압도적으로 많은 것을 알 수 있다.

<중 략>

동북아 경제권이 세계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날로 높아지고 있는 것은 주지의 사실이다. 그리고 그 중심에 한 중 일이 있다. 따라서 한 중 일이 동북아경제를 이끌어 가야 하는 중차대한 임무를 띠고 있다. 뿐만 아니라 동북아 국가간에 경제적 상호 의존성도 날로 높아지고 있다. 이런 측면에서 한 중 일간의 상호 협력적 파트너로서의 역할이 주목되고 있다. 이 같은 배경 하에서 등장하고 있는 것이 바로 한 중 일간 FTA논의이다.
만일 한 중 일간에 FTA가 체결된다면 그 경제적 효과 면에서 우리나라가 가장 큰 이익을 거둘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그리고 그 다음에는 중국이 차지하고, 일본은 한국과 중국보다 이익이 다소 적을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일본이 한국이나 중국보다 3국간 FTA논의에 다소 소극적인 이유도 바로 이런 연유도 작용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하지만 이익의 크기는 다소 차이가 있을지언정 FTA가 체결될 경우 3국 모두 GDP가 증가 하는 것은 분명한 사실로 밝혀지고 있다.

참고 자료

고정식(2009) / 세계금융위기와 동북아경제권 자산가치 버블에 대한 평가와 대응 방안, 한중사회과학학회
김유진(2004) / 남북한 경제협력과 동북아 경제권 형성의 상호관계 및 기대효과, 이화여자대학교
김재승(2003) / 동북아경제권의 형성과 부산지역 항만물류산업의 경쟁력 제고방안, 동아대학교
김세원(1995) / 동북아 경제권의 의의와 발전 방향, 고려대학교
권순돈(1999) / 동북아 경제권 구상과 우리 나라의 통상정책에 관한 연구, 배재대학교
조성인(1994) / 동북아경제권 형성의 추진방향과 그 전략, 성균관대학교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