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심장질환(심혈관계질환, 심장병)의 원인, 심장질환(심혈관계질환, 심장병)과 울혈성심장질환, 심장질환(심혈관계질환, 심장병)과 심근경색증, 심장질환(심혈관계질환, 심장병)의 예방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26 한글파일한글 (hwp) | 10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개요
Ⅱ. 심장질환(심혈관계질환, 심장병)의 원인
Ⅲ. 심장질환(심혈관계질환, 심장병)의 위험요인
Ⅳ. 심장질환(심혈관계질환, 심장병)과 울혈성심장질환
Ⅴ. 심장질환(심혈관계질환, 심장병)과 심근경색증
Ⅵ. 심장질환(심혈관계질환, 심장병)의 치료
Ⅶ. 심장질환(심혈관계질환, 심장병)의 예방

본문내용

Ⅰ. 개요

심장의 기능과 관상동맥
심장은 심근이라 불리는 근육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수축과 이완을 반복함으로써 이러한 펌프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신체의 모든 근육들처럼 심근도 원활한 활동을 위해서는 충분한 산소와 영양소가 필요하다.
심근은 심장표면의 관상동맥이라고 불리는 3개의 주요한 혈관들로부터 이러한 것들을 공급 받는다. 3개의 관상동맥이란 좌동맥동에서 기시하는 좌주관상동맥이 둘로 나누어진 좌전하행동맥과 좌회선동맥, 그리고 우동맥동에서 기시하는 우관상동맥을 말한다.

관상동맥질환(허혈성심질환)
동맥경화증이 심해져서 관상동맥의 협착이 진행되고 이로 인하여 심근의 혈류공급에 장애가 생기는 병변을 말하며 나이가 들면서 동맥경화증이 오게 되면 혈관은 딱딱해지고, 콜레스테롤, 다른 지방성분, 칼슘, 기타 혈중성분 등이 한데 덩어리져 관상동맥의 내면에 축적되면 혈관벽은 두꺼워지고 그 내경은 점차 감소하게 된다. 또한 혈전이 생성되어 갑자기 동맥이 막힐 수 있다.
질환은 크게 혈액 공급이 충분하지 못한 기간이 일시적이면 협심증, 심장세포의 사멸이 올 정도로 길면 급성 심근경색증으로 나뉜다. 일반적으로 남성이 여성에 비해 발생빈도가 높고 연령이 높을수록, 위험요소를 갖춘 사람일수록 발생빈도가 높다.
원인은 대부분 동맥경화로 인한 관상동맥 협착에 의한 것이다. 동맥경화의 위험인자로는 흡연, 고혈압, 고지혈증, 당뇨병, 비만증, 고령, 조기 죽상경화의 가족력 등이 있다.
동맥경화증은 처음에는 전혀 증상을 일으키지 않으며, 대부분 서서히 진행한다. 증상이 발현되는 경우에는 흔히 협심증이라고 알려져 있는 전흉부의 통증으로 나타나는데 이는 심근으로 가는 혈류가 감소하여 무산소대사가 일어나기 때문이다.
일부 환자의 경우에는 전혀 통증이 없는 경우도 있다. 그 밖에 심부전으로 인한 호흡곤란·허약감·실신 등의 증상과 심리적인 초조, 불안감 등이 생긴다.

참고 자료

김종설(1961), 심장성 질환의 진단과 치료 - 울혈성 심장 부전증의 치료, 대한내과학회
김미정 외 1명(2012), 중·노년층 급성 심근경색증 환자의 생활습관,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이종구(2007), 심장병 알면 이길 수 있다, 중앙생활사
정명호(2004), 심장혈관질환의 검사, 진단 그리고 원인, 예방, 한국당뇨협회
장양수(2007), 심혈관계질환 유전체연구 최신동향,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진영수(2005), 심장 질환 환자의 운동처방, 대한의사협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