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임화와 김남천의 `물 논쟁` 전개과정과 논점 파악하기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24 한글파일한글 (hwp) | 9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들어가며
2. ‘물 논쟁’의 전개과정
3. 발견된 쟁점들
4. 나오며

본문내용

세계적으로 1930년대는 역사의 흐름에 역행하는 반동적 움직임이 만연한 시기였다. 이 시기 한국은 1919년 3ㆍ1운동 이후 회유와 동화정책으로 형식적으로나마 일부 주어졌던 약간의 자유가 유린되고, 모든 것이 일본의 제국주의를 공고히 하기위한 체제에 동원되어가던 시기였다. 또한 근대 산업시설의 건설로 자본주의가 확립되는 시기이기도 하였다.
이러한 1930년대는 우리 사회의 사회적 총생산이 증가하는 한편, 민족 구성원의 대다수는 절대적 궁핍을 겪는 시기였다. 1930년대의 문학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이러한 모순적인 시대를 이해하는 것이 선행되어야 할 것이다. 문학은 고난과 번뇌의 다른 이름이기 때문에 이러한 사회구조적 모순

<중 략>

임화는 김남천이 자신의 비판의 진의를 제대로 인식하지 못하고 있다는 것을 지적하고 있다. 그는 비평이 지니는 객관성과 주관성의 관계 및 부르주아 문학비평과 마르크스주의 문학비평의 차이에 대해 설명한다. 여기에서 그는 부르주아 문학비평은 예술작품과 비평이 지니고 있는 역사적ㆍ계급적 본질을 호도하는 것이지만, 마르크스주의 비평은 주관과 객관의 가운데서 양자를 관철하는 객관적 법칙과 합법칙성의 원리를 정립한다고 밝힌다.
비평에 있어 작가와 그 실천의 문제-N에게 주는 편지를 대신하여 에서는 다음과 같이 지적하고 있다.

<중 략>

임화와 김남천의 ‘물 논쟁’은 김남천의 소설 ?물?을 바탕으로 하여 일어난 논쟁이었다. 이 논쟁은 물이라는 작품 비평에 그치지 않고, 다양한 논의를 생산시키고 발전시켰다. 1935년 카프가 해체된 뒤, ‘물 논쟁’에서 나타난 쟁점들은 더 다양하게 변모되고 발전되었다. 그러나 본고에서는 이러한 쟁점들에 대하여 깊이 있게 파악하지 못하고, 다만 ‘물 논쟁’의 전개과정을 확인하는데 그치고 말았다.
‘물 논쟁’은 1930년대 초반 한국 문학비평의 흐름을 파악할 수 있는 단서가 된다. 이 논쟁에서 나온 다양한 논의들은 이후에 임화와 김남천 개인의 문학관에 영향을 주었을 뿐만 아니라, 한국 문단에서의 논의 양상에도 많은 영향을 주고 있기 때문이다

참고 자료

김영민, 한국근대문학비평사, 소명출판, 1999.
이주형 외, 한국근대단편소설대계4, 태학사, 1988.
임화문학예술전집 편찬위원회, 임화문학예술전집??4, 소명출판, 2009.
정호웅 외, 김남천 전집1, 박이정, 2000
구재진, 카프 문학과 윤리적 주체, 비평문학39, 한국비평문학회, 2011.
권성우, 임화와 김남천 동지, 우정, 고독, 한민족문화연구39, 한민족문화학회, 2012.
김외곤, ‘물’논쟁의 미학적 연구, 외국문학24, 열음사, 1990.
김외곤, 김남천 문학에 나타난 주체 개념의 변모과정 연구, 한국현대문학연구5, 한국현대문학회, 1997.
김외곤, 민족 문학론의 근대성에 대한 비판적 연구 임화의 논의를 중심으로, 한국현대문학연구6, 한국현대문학회, 1998.
김주언, 식민지 감옥을 견디는 글쓰기의 영도, 현대소설연구44, 한국현대소설학회, 2010.
김지형, 물논쟁에 나타난 김남천의 자기반성적 실천 고찰, 민족문학사연구47, 민족문학사학회, 2011.
박배식, 임화의 문학론과 현실인식, 한국문학이론과비평6, 한국문학이론과비평학회, 1999.
유경수, 김남천 프로문학론의 전개와 특성, 문예시학16, 문예시학회, 2005.
윤영옥, 김남천 문학론의 성격, 현대문학이론연구6, 현대문학이론학회, 1996.
임환모, 1930년대 한국문학비평 연구: 김남천의 리얼리즘과 최재서의 모더니즘을 중심으로, 전남대학교박사논문, 1992.
차승기, 1930년대: 임화와 김남천, 또는 “세태”와 “풍속”의 거리-1930년대 후반 “전환기 문학적 대응들, 현대문학연구25, 한국문학연구학회, 2005.
채호석, 임화와 김남천의 비평에 나타난 ‘주체’의 문제, 상허학보4, 상어학회, 1998.
현길언, 김남천 소설 연구 전향의 논리와 지식인 상, 동아시아문화연구29, 한양대학교 동아시아문화연구소, 1996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