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틱장애] 아동기에 정신적 발달이 정상적으로 형성되지 못하여 나타나는 오류와 그 사례를 찾아보고, 이것을 바탕으로 아동기의 정신건강이 왜 중요한지 논해보시오

저작시기 2013.03 |등록일 2013.04.23 한글파일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틱장애] 아동기에 정신적 발달이 정상적으로 형성되지 못하여 나타나는 오류와 그 사례를 찾아보고, 이것을 바탕으로 아동기의 정신건강이 왜 중요한지 논해보시오

목차

없음

본문내용

현대사회에서 유아정신건강문제로 틱장애를 꼽을 수 있다. 틱장애에서 틱(Tic)은 스스로 조절을 할 수 없는 크고 빠른 근육의 움직임이나 소리 내는 것을 말한다. 운동 틱의 경우 틱이 일어나는 부위는 얼굴, 목, 어깨, 몸통, 손 등이다. 가장 흔한 형태는 얼굴을 찡그리거나 입맛을 다시거나 코를 킁킁거리거나 눈을 깜빡이거나, 목에서 `흠-` 하는 소리를 내는 경우도 있다. 틱은 스스로 멈추기가 아주 어렵고, 틱이 있을 때 의식이 변화가 있지 않으므로 경련(발작)과는 다르다고 본다.
틱장애에는 두 가지 종류가 있는데, 근육이 빠르게 움직이는 운동 틱과 단순히 목을 비우는 `에헴-` 하는 소리부터 복잡한 단어나 구절을 소리내는 음성 틱이다. 틱 장애의 증상은 미처 모르고 지나가는 약한 증상에서부터 아주 심한 증상까지 매우 다양한데, 가장 흔한 증상은 얼굴을 찡그리거나 입맛을 다시거나 코를 킁킁대거나 목에서 `흠-` 하고 소리 내거나 눈을 자주 깜빡이는 등의 증상이다. 보통 정서적으로 불안한 상황이거나 컴퓨터 게임 같은 어떤 상황에 흥분하는 상황에서 증상이 악화되는데, 처음에는 자신이 틱을 전혀 감지하지 못하다가 성장하여 10세 정도 되면 틱이 시작되기 전에 특정한 느낌이 오는 것을 알게 되기도 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