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우리는 사는 줄에 서 있다 독후감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22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750원 (50%↓) 1,500원

소개글

전 코트라 사장이자 현재 한국전력공사 조환익 사장이 2011년도에 펴낸 [우리는 사는 줄에 서 있다]을 읽고 쓴
독후감이자 서평입니다.

독후감 자료들 중에 페이지 수를 늘리기 위해 눈속임을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구매자분들께서 미리보기같은
서비스를 이용해서 꼼꼼하게 따져보고 구매하시기를 바랍니다.

* 책 표지 사진이나 목차 삽입으로 쓸데없이 분량을 늘리지 않았습니다.
* 글자 크기를 늘리지 않았으며 글자 크기 10을 준수했습니다.
* 문단을 의도적으로 띄어서 분량을 늘리지 않았습니다.

아직 어디에도 제출하거나 올리지 않고 여기 해피캠퍼스에 처음으로 올리는 것이니 이 책의 독후감 자료를 찾는 대학생들과 직장인들에게 작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합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우리는 사는 줄에 서 있다」독후감

2012년 말 한국전력공사 사장에 취임한 조환익 전 코트라 사장에 대해 많은 관심과 함께 우려 섞인 목소리가 나왔던 것이 사실이다. 당시 한전이 가지고 있었던 해묵은 과제인 안정적인 전기수급 문제와 전기료 현실화 등을 잘 해결할 수 있을지 많은 이들이 궁금해 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최고의 통상 전문가라는 별명답게 조환익 한전 사장은 취임한 직후부터 실무에 전력을 쏟았고, 당시 한전이 고전하고 있었던 여러 가지 문제들을 지혜롭게 해결해나갈 수 있었다. 그가 2011년에 펴낸 이 책 『우리가 사는 줄에 서 있다』는 그동안 통상이라는 현장에서 일하면서 겪었던 어려움과 성공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현재 한전에서 저자가 보여주고 있는 훌륭한 리더십 또한 이 책에 담긴 그의 과거 이력과 여러 가지 경험에서부터 나온 것이라고 볼 수 있을 것이다.

<중 략>

당시 우리나라 경제의 큰 버팀목이 되고 있는 수출 무역이 원활하게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저자가 한 노력은 매우 다양했다. 임신한 아내를 두고 아프리카 세일즈맨단의 조정관 자격으로 멀리 리비아, 케냐, 말라위를 가기도 했다. 그곳으로 가는 비행기 안에는 저자 일행뿐만이 아니라 북유럽으로 입양되는 신생아들도 있었다고 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