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환매권][환위험][환리스크][환노출][투자신탁][신탁][증권][주식][유가증권][금융시장]환매권의 개념, 환매권의 특징, 환매권의 근거, 환매권의 행사, 환매권의 제도 분석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16 한글파일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개요

Ⅱ. 환매권의 개념

Ⅲ. 환매권의 특징
1. 공․사법 구별의 의의
2. 공․사법 구별의 필요성
3. 구별기준
1) 이익설
2) 종속설(복종설, 권력설)
3) 귀속설
4) 복수기준설
5) 소결
4. 공법과 사법의 상호연관

Ⅳ. 환매권의 근거
1. 학설
1) 피수용자의 감정의 존중에 근거가 있다는 견해(감정존중설)
2) 공평의 원칙에서 비롯된 것이라는 견해(공평의 원칙설)
3) 재산권의 존속보장에서 찾아야 한다는 견해(재산권의 존속보장설)
4) 절충적 견해
2. 판례의 입장

Ⅴ. 환매권의 행사

Ⅵ. 환매권의 제도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개요

건전한 자본시장은 발행시장과 유통시장에 대한 공정성과 효율성에 대한 시장참가자들의 신뢰를 요구한다. 이와 같은 신뢰는 시장참가자에 부과된 의무로부터 일부 얻어 지기도 하고 있다. 연방정부와 주정부 차원의 규제기관들은 증권업자들에게 높은 수준의 책임과 의무를 요구할 수 있는 광범위한 감독권한을 갖고 있다. 증권업자들은 관련법규의 내용들을 준수해야 할 뿐만 아니라 관련법규의 정신과도 부합하여야 하며 공정거래원칙에 따라 업무를 수행하여야 한다. 그러나 딜러들에 대한 규제는 지금까지 특정결과를 도출하는데 주로 사용되어 왔으며 이는 적절한 수단(appropriate means)으로서가 아니라 기존 법률 한계상 정책당국자의 행정편의에 의한 것이었다. 채권시장이 공정하고 효율적인 시장이 되기 위해서는 브로커/딜러, 발행인, 투자자 등 모든 시장참가자들은 공정하고 효율적인 시장을 만들고 유지해야할 책임을 수용해야 한다.
채권을 인수, 판매 그리고 중개하는 증권회사와 금융기관들은 자율규제기관의 규칙과 신의성실 및 공정거래 원칙에 부합하여 업무를 행하여야한다.
딜러와 기관투자자의 거래와 관련, 자체적으로 이루어진 투자결정에 대한 책임은 기관투자자의 상대방이 져야 한다.
투자자 자신의 투자결정으로부터 투자자들을 보호하기 위한 투자책임과 관련된 규칙 또는 법률이론들은 관련비용을 딜러에 지게하고 있는데 궁극적으로 이러한 비용은 모든 투자자가 부담하게 된다.
발행시장에서의 공시와 관련하여 증권업계는 발행인이 져야 마땅한 규제부담을 상당부분 떠안고 있다. 증권관계 법규는 이론적으로 뿐만 아니라 현실적으로도 모집증권에 대한 일차적인 책임은 발행인에 있다는 것을 명확히 해야 한다.

참고 자료

고헌환(2011), 환매권의 법적 쟁점에 관한 판례의 검토, 제주대학교법과정책연구소
김영빈(2000), 재산권보장제도로서의 환매권, 서강대학교
김해룡(1998), 토지법상 환매권의 법리, 계명대학교 사회과학연구소
백승엽(1999), 행정법상 환매권제도에 관한 일고찰, 서울대학교
손성태(1997), 환매권 제도에 관한 비교연구, 한국감정평가협회
오현진(2004), 수용토지에 대한 환매권, 한국토지공법학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