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정당민주화][정당][정부][정치][민주화][민주주의][공산주의]정당민주화의 구조, 정당민주화의 선행연구, 정당민주화의 위기, 정당민주화의 발전 방안 분석(정당민주화, 정당)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16 한글파일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서론

Ⅱ. 정당민주화의 구조

Ⅲ. 정당민주화의 선행연구

Ⅳ. 정당민주화의 위기

Ⅴ. 향후 정당민주화의 발전 방안
1. 일반국민 측면에서의 발전방안
2. 체제안보 측면에서의 발전방안
3. 경제적 측면에서의 발전방안

Ⅵ. 결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론

정당별 지지표의 지역적 분절성이라는 결과는, 정초선거 시기 유권자가 직면한 대안의 구조와 전략상황을 전제했을 때 지역주의라는 변인이 개입되지 않아도 나타날 수 있는 현상이었으며, 실제로 지역주의에 의해 투표결정을 한 유권자의 규모는 크지 않다는 것이다. 지역정당체제라는 종속변인이 지역주의라는 인과변인으로 설명될 수 있음을 증명하기 위해서는, 지역주의라는 인과변인을 통제했을 때 종속변인이 다른 결과로 나타나야 한다는 반사실적 가정(counter-factual hypothesis)을 만족시켜야 한다. 따라서 지역주의를 통제하고도 동일한 결과가 나타나거나, 실제로 지역주의에 의해 투표결정을 한 유권자의 규모가 크지 않다면, ‘지역주의 때문에’ 지역정당체제가 등장했다는 기존의 설명모델은 성립되지 않을 것이다. 이러한 주장이 입증되면 이론적으로는 ‘거시적 결과와 미시적 기초간의 불일치’라고 하는 집단행동 이론의 전형적인 주제로 전환된다. 그것은 지역정당체제라는 거시적 결과가 지역주의라는 개별 유권자와 정당의 미시적 결정을 전제해야만 설명될 수 있는 것이 아니며, 이론적으로도 양자가 불일치

<중 략>

Ⅵ. 결론

민주화는 인류가 추구하는 가장 값진 목표라고 할 수 있다. 그런데 민주화를 성공적으로 정착시킨 나라들은 희귀하다. 오늘의 선진국들이라고 할 수 있는 나라들도 민주화를 정착시키는데 수 백 년의 유혈과 고난의 역사를 겪었다. 모든 면에서 선진을 달리고 있는 일본이 아직도 민주화를 성공적으로 정착시키지 못해 정치적으로 후진성을 면치 못하고 있다는 것은 민주화가 얼마나 지난한 과정인가를 알 수 있다. 프랑스도 1789년에 시민혁명을 일으켰지만 정작 민주화를 성공적으로 정착시켰던 것은 드골 대통령의 등장과 더불어 시작되었으니 200년의 세월이 흘렀다는 것을 가르쳐 준다. 선진국이라고 할 수 있는 독일도 와이말 공학국의 헌법을 만들어 민주정치를 시도했으나 15년을 넘기지 못하고 결국 히틀러의 나치체제에 의해서 유린되고 말았다. 오늘날 한국이 민주화의 정착화과정에서 고통스러운 시련을 겪고 있는데 다른 선진국의 역사를 더듬어 볼 때에 하나도 놀라울 일이 아니다.
혁명적 이데오로기로 민주주의를 추구했던 사람들은 군주제나 독재체제를 붕괴시키는 데에는 성공하였으나 민주체제를 구축하는 데에는 실패하였다. 프랑스 혁명이나 우리의 4.19 혁명은 좋은 예이다. 독재체제를

참고 자료

강원택, 민주화 20년의 정당 정치 : 평가와 과제, 비판사회학회, 2007
김광남, 한국 정당정치 환경의 변화와 정당 민주화의 과제, 현대사회연구소, 2000
김근태, 자유투표제 정착은 정치불신 해소와 정당민주화의 초석, 대한민국국회, 2000
김상협, 정치재창조와 정치경쟁력 제고 : 국회운영과 정당민주화, 대한민국국회, 2002
장호순, 정당민주화와 지역언론 : 국회운영과 정당민주화, 대한민국국회, 2002
정병국, 한국 정당의 민주화에 관한 연구, 성균관대학교, 2004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