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아돌프 히틀러][히틀러][나치당][외교정책][노동투쟁]아돌프 히틀러의 생애, 아돌프 히틀러의 나치당, 아돌프 히틀러의 외교정책, 아돌프 히틀러의 노동투쟁, 아돌프 히틀러의 죽음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16 한글파일한글 (hwp) | 13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서론

Ⅱ. 아돌프 히틀러의 생애

Ⅲ. 아돌프 히틀러의 나치당

Ⅳ. 아돌프 히틀러의 외교정책

Ⅴ. 아돌프 히틀러의 노동투쟁

Ⅵ. 아돌프 히틀러의 죽음

Ⅶ. 결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1918년 11월 7~8일 독일에서는 혁명이 발발하여 빌헬름 2세가 망명하고 사회민주당의 에베르트가 새 총리로 취임했으며, 11월 11일에 독일 대표는 휴전협정에 서명했다. 1919년 4월 13일부터 5월초까지 공산당이 주도하는 노동자?병사 위원회가 뮌헨과 그 주변지역을 지배했으나, 이 위원회는 반혁명군대에 의해 진압되었다. 이후 바이에른은 반혁명적 왕당파와 반동적 군부가 세력을 장악한 유일한 반동지역이 되었다. 히틀러는 군대에서 공산주의자를 색출하는 위원회에서 일하다가 보수적인 국방사상을 일반사병에게 교육시킬 인물을 양성하는 강습회에 참여했다.

<중 략>

나치당은 바이마르 공화국에 대한 공격과 대중선동으로 1930년 9월 14일의 총선에서 600만 표 이상을 득표하면서 독일의 제2당으로 부상했다. 그런데 선거직전 라이프치히 최고법정에서는 군대에서 나치 세포를 조직하려다가 체포된 장교들의 군사재판이 있었다. 9월 13일 법정에 출두한 히틀러는 "나치는 합법적으로 정권을 잡을 계획이므로 폭력이 필요 없다. 나치는 군부를 붕괴시킨다든가, 군부를 대신하려는 계획을 가지고 있지 않다. 그러나 나치가 국민의 지지를 얻어 정권을 잡는다면 합법적 수단을 통하여 당이 옳다고 생각하는 방향으로 국가를 개조할 것이며, 11월 혁명에 대한 복수를 할 것이다"라고 증언하여 군 간부와 독일 지배세력의 호의를 얻었다.

<중 략>

다른 한편으로 전쟁 후유증을 경제적인 시각에서 살펴볼 때 주목할 만한 것은 전쟁 마지막 해의 산업 생산이 전쟁 발발 전년도의 40%에 불과했다는 점과 더욱이 산업생산 및 생산물 분배 체계가 완전히 파괴됨으로써 화폐가치가 상실되고 식료품이 부족해져 국민 전체가 국가에 대한 불만을 갖게 되었다는 점이다.
다음으로는 민주적 토대 위에서 마련된 최초의 체제인 바이마르 공화국의 정치적 불안정성이다.
1925년에 이미 공화주의자들은 자력으로 자신들 중 어느 누구도 공화국 대통령으로 선출할 수 없는 상황이었으며, 바이마르 공화국 탄생에 결정적인 역할을 맡았던 사회주의자들과 가톨릭주의자,

참고 자료

귀도 크놉 저, 신철식 역 : 나는 히틀러를 믿었다, 울력, 2011
리처드 오버리 저, 류한수 역 : 스탈린과 히틀러의 전쟁, 지식의풍경, 2003
로버트 S. 위스트리치 저, 송충기 역 : 히틀러와 홀로코스트, 을유문화사, 2011
마르틴 브로샤트 저, 김학이 역 : 히틀러 국가, 문학과지성사, 2011
매튜 휴즈, 크리스 만 저, 박수민 역 : 히틀러가 바꾼 세계, 플래닛미디어, 2011
이언 커쇼 저, 이희재 역 : 히틀러 1, 교양인, 2010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