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북러]북러(러시아와 북한)의 관계회복, 북러(러시아와 북한)의 북한핵개발논의, 북러(러시아와 북한)의 블라디미르 푸틴대통령 방북, 북러(러시아와 북한)의 연해주 고려인 분석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15 한글파일한글 (hwp) | 14페이지 | 가격 2,500원

목차

Ⅰ. 서론

Ⅱ. 북러(러시아와 북한)의 관계회복

Ⅲ. 북러(러시아와 북한)의 북한핵개발논의
1. 켈리의 방북과 농축우라늄(HEU)을 통한 핵개발 의혹
2. KEDO의 대북 중유공급 중단과 제네바 합의이행 여부
3. 영변 핵시설 동결 해제 및 NPT 탈퇴선언
4. 대북 특사 파견 등 외교적 노력 강화
5. 미·중·북 3자 회담과 북한의 핵 보유 시인

Ⅳ. 북러(러시아와 북한)의 블라디미르 푸틴대통령 방북
1. 푸틴 대통령의 방북 배경
2. 푸틴 대통령의 북한 방문의 의의

Ⅴ. 북러(러시아와 북한)의 연해주 고려인
1. 북한에 대한 관심
2. 북한의 한국에 대한 군사적 위협 인식
3. 북한의 인권 상황
4. 북한 인민들의 김정일 체제 지지도
5. 김정일 정권의 개방 여부
6. 북한의 장래

Ⅵ. 결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론
V.I. 모이세예프의 기사 “교훈적인 경험(소련과 북한의 경제 협력)”에서 소북 관계의 특징은 비판적인 위치에서 검토되었으며, 협력 과정에서 일정 분야에서의 방법과 노력의 전문화 혹은 집중화, 그리고 북한에서의 수출 생산 발전에 관한 과제가 주어지지 않았다는 점이 강조되었다. 북한과의 경제 협력에 있어 소련측은 혁명 달성 보호와 국제 자본주의 시장의 영향으로부터의 보호 방법으로서의 “독립 경제”의 필요성이라는 거짓 전재에 입각했다. 이를 성취하는데 있어 양측에게는 경제관계에 관한 장기 프로그램이 없었다. 협력 기구는 “종종 경제적 합목적성을 고려하지 않고 북한의 임의의 부탁 가능성 정도에 따른 만족으로 귀착된다”. 여기에 무역경제관계에 있어서의 오산과 무역 불균형, 상호유리 원칙의 간과가 있다. 이와 같은 경향은 90년대 러북 무역경제관계에 계속 남아있었음을, 즉 양국의 경제 협력은 과거의 “오명”으로부터 아직은 완전히 벗어날 수 없었음을 지적할 필요가 있다.
러시아 극동지방의 한인들의 생활과 이주 역사 연구에 관한 국내 학문 서적은 매우 많다. 대부분은 연구자들에게 중심 및 지역별 보관자료들이 개방되고 검열이 해제된 후 출판되었다.

<중 략>

러시아와 북한의 관계 형성에는 북동아시아의 국제 생활의 수많은 사실적인 현실이 영향을 미쳤다. “냉혹한 전쟁”의 종료는 동북아시아에서의 국제 정세를 온화하게 만들었으며, 한국간 대립상태의 열기를 어느 정도 약화시킬 수 있었다. 이렇게 러시아와 북한과의 협력 관계를 심화시키기 위한 좋은 환경을 조성할 수 있었다. 러시아 정부는 북한과의 예전 관계의 특성을 근본적으로 재검토하고, 아직 러시아의 정치 및 경제적 상황이 동북아시아의 잠재적인 가능성에 상응하지 않는 동북아시아에서의 경제적으로 보다 유익하고 러시아 정치의 현 과제에 적합하고, 정치적으로 중립에 서게 하려는 의도를 표명했다. 이와 동시에 모스크바에서는 러북 관계에 소북 관계의 역사적 전통과 특성이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앞으로도 오랜 기간동안 영향을 미치게 될 것이라고 이해하고 있다. 차후 북한 정부는 또 다시 러시아를 경제적 원조자로 이용하고 자신의 목적 달성을 위해 인접 국가들의 충돌로 투기 할 수 있다는 것은 충분히 가능한 일이다.

참고 자료

권경복, 푸틴 러시아 대통령 방북,무엇을 남겼나, 북한연구소, 2000
노영돈 외 1명, 북한과 러시아의 국경체제에 관한 연구, 백산학회, 2010
이동형, 러시아와 북한의 관계변화와 상호이해, 한국동북아학회, 2001
임채완, 러시아 연해주 고려인의 북한과 통일에 관한 인식 조사, 통일부, 2003
오남성, 러시아와 북한의 관계 변화에 대한 연구, 연세대학교, 2002
Igor Khripunov, 북한 핵무장에 대한 러시아의 접근, 한국전략문제연구소, 2009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