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위험요소][위험요인][농약][뇌졸중][음식][항만]농약잔류의 위험요소(위험요인), 뇌졸중의 위험요소(위험요인), 음식의 위험요소(위험요인), 항만시설의 위험요소(위험요인) 분석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15 한글파일한글 (hwp) | 11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개요

Ⅱ. 농약잔류의 위험요소(위험요인)

Ⅲ. 뇌졸중의 위험요소(위험요인)

Ⅳ. 음식의 위험요소(위험요인)
1. 우유
2. 흰설탕
3. 흰소금
4. 흰 밀가루
5. 흰 쌀밥
6. 조미료
7. 식용유
8. 돼지고기소고기
9. 햄버거, 감자튀김

Ⅴ. 항만시설의 위험요소(위험요인)
1. 항로의 출입구
2. 도선점 부근에서의 항행안전
3. 항로상
4. 항로교차점

본문내용

Ⅰ. 개요
규칙적인 운동은 심신 모두에 그 어느 보약보다도 훌륭한 영향을 미친다. 한 번에 30분 이상, 일주일에 3번 이상 규칙적으로 운동을 하도록 한다.
적절한 운동은 심폐 기능, 근골격계 기능, 내분비대사 기능(체지방량 및 체중 감소), 향상 뿐만 아니라 심리적(불안 및 우울 감소, 자긍심 향상)으로도 좋은 효과가 있다.
신체 활동이 적은 군은 활발한 군에 비해 순환기 질환이 두 배로 많았고, 고혈압 발생 위험이 35~52%증가하였다. 반대로 고혈압 환자가 규칙적인 운동을 하면 평균 혈압이 약 10 mmHg 정도 감소한다.
조금의 비만도 생명의 단축을 유발시킬 수 있다. 20%이상의 비만의 경우는 많은 정신적 육체적 질환과 관련이 되어 있으므로, 몸무게가 비정상적으로 많다면 줄이도록 노력하고, 만약 현재의 체중이 정상이라면 유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여야 한다. 운동은 어떻게 하느냐 보다는, 얼마나 규칙적으로 하느냐가 더 중요한 관건이다.
운동선수들이 오래 살지 못한다는 것은 사실과 다르며 오히려 규칙적으로 운동을 하면 수명의 연장효과가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 중 략 >

Ⅴ. 항만시설의 위험요소(위험요인)
1. 항로의 출입구
개항의 항계 내는 대부분 수역이 좁다. 이렇게 좁은 수역에 선박이 밀집하여 서로 항행하는 것이 복잡하게 되자 각 항만 당국은 항로를 설정하여 교통흐름을 정리하는 방법으로 선박의 통항 안전을 돕게 된다. 즉, 항로를 따라 항행하는 선박에게 진로우선권을 부여하는 방책을 채용한 것이다. 항행의 위험이 많은 항계 내에서 안전한 통항로를 확보하여 제공하고, 항로를 이용하지 않는 선박이 항로를 따라 항행하는 선박을 방해하지 않도록 규정하여 항행의 예측가능성을 높인다는 취지이지만, 결과적으로는 항로상에 선박들이 집결하게 된다.
항로상에서 선박들이 안전하게 항행하기 위해서는 항로를 따라 항행하여야 한다는 의미는, 항로를 이용하는 선박은 아무데서 아무렇게나 진출입하여서는 아니 되고, 항로의 양 끝단에서 진출입하여야 한다는 뜻도 포함한다. 이로 인하여, 항로의 양 끝단에서 모든 선박이 합류(converge)하거나 분기(diverge)하게 된다. 이 때, 불가피하게 여러 선박이 동시에 항로의 끝단 지점을 점유하려고 다투는 상황이 발생하게 된다. 동시에 여러 척이 조우하는 경우, 단순한 항법 적용으로는 우선순위를 가르는 것이 원천적으로 불가능하게 된다.

참고 자료

농박건상(2004), 산물중 잔류농약 과연 위험할까?, 한국작물보호협회
박창선(2010), 우리나라 항만 시설의 위험 관리에 관한 연구, 중앙대학교
송미숙 외 3명(2007), 뇌졸중 위험군의 생활습관 관련 건강 행위, 한국간호과학회
오길선(2011), 장·노년층 뇌졸중 위험군의 관리실태와 교육요구도, 한림대학교
이기영(2011), 음식이 몸이다, 살림
한국산림경영인협회(2008),음식정보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