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국제관계][한반도통일][한반도][통일][남한][북한]국제관계의 개발원조, 국제관계의 진단안전보장제도, 국제관계의 한반도통일, 향후 국제관계의 방향, 국제관계 관련 시사점 분석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13 한글파일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서론

Ⅱ. 국제관계의 개발원조

Ⅲ. 국제관계의 진단안전보장제도

Ⅳ. 국제관계의 한반도통일

Ⅴ. 향후 국제관계의 방향

Ⅵ. 결론 및 시사점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론

정보화시대 국제관계는 국가 단위의 정체성을 중심으로 보면, 세 가지 측면에서 일어날 것으로 예상될 수 있다. 첫째는 기술산업을 근간으로 하는 기존의 국가 단위 중심의 국제관계가 정보를 중심으로 하는 정보화시대에는 국가를 넘어서는 국제관계가 중심이 될 것이다. 이른바 ‘국가 정체성의 해체’가 일어날 것이라는 예상이 있을 수 있다. 둘째는 정보산업도 하나의 산업에 지나지 않음으로서 기존의 국제관계의 틀을 벗어날 수 없으며, 그로 인해 국가 단위의 국가정체성은 점점 더 강하게 나타나게 된다. 더욱이 정보 산업으로 인한 수익의 정도가 어떠한 상품보다도 커짐으로서 오히려 국가 단위의 경쟁은 점점 더 치열해질 것이다. 셋째는 정보화시대는 국가 단위의 제한적 속성은 뛰어넘게 되며, 이른바 정보기술과 소비수준에 의한 국가군이나 권역이 형성되어, 권역별에 따른 경쟁이 치열해질 것이고, 따라서 국가정체성은 약해질 것이다.

<중 략>

Ⅵ. 결론 및 시사점

많은 이들에게 20세기는 인류 역사상 가장 끔찍한 시기로 기억되었다. 전반부에 사람들은 2번의 놀랍도록 파괴적이었던 전쟁을 경험하였으며 독일과 소련에서는 무장하지 않은 사람들에게조차 무자비한 학살이 자행되었다. 2차대전이 끝난 후 이번에는 핵전쟁의 공포가 지구를 지배하였으며 심지어 냉전이 종식된 지금에 와서도 그것은 사라지지 않고 있다. 과연 역사는 진보하고 있는가. 20세기 이후의 대답은 19세기의 그것만큼 긍정적일 수 없었다. 보다 학술적으로, 양차 세계대전은 세계의 중심이었던 유럽의 지위를 앗아갔으며 대신 두개의 초강대국 미국과 소련을 등장시켰는데 토크빌이 예언한지 100년이 지난 후의 일이었다. 1900년 되었을 때 유럽은 전 세계의 대부분을 실질적으로 지배하였으며-먼로주의에 의해 고립을 선언한 아메리카 대륙을 제외한 거의 모든 세계가 유럽 몇 나라 중 하나 혹은 중국과 같이 그들 여럿에 의해 지배되었다-유럽사는 곧 세계사로 인식되었다.

참고 자료

김윤화(2009) : 국제개발협력의 국가간 협력에 관한 연구 : 공적개발원조를 중심으로, 성균관대학교
김석우(2010) : 민주주의와 국제관계의 인과성에 관한 연구, 한국정치외교사학회
민병원(2010) : 국제관계 연구의 인식론, 한국국제정치학회
설동찬(2002) : 국제관계와 한반도 통일, 경기대학교
이춘수(2002) : 사회과에서의 국제 관계 교육에 대한 연구, 충북대학교교육개발연구소
정태일(2011) : 구성주의 관점에서 국제관계 연구 전략, 한국전략문제연구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