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무시선][무시선법][불교]무시선(무시선법)의 특징적 개념, 무시선(무시선법)의 의의, 무시선(무시선법)의 원리, 무시선(무시선법)의 단계적 실수, 무시선(무시선법)의 불교화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12 한글파일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개요
Ⅱ. 무시선(무시선법)의 특징적 개념
Ⅲ. 무시선(무시선법)의 의의
Ⅳ. 무시선(무시선법)의 원리
Ⅴ. 무시선(무시선법)의 단계적 실수
Ⅵ. 무시선(무시선법)의 불교화

본문내용

Ⅰ. 개요

원불교 선의 일반적 특징은 무시선으로 대표된다. 「무시선 무처선」 이란 삼학과 함께 원불교의 수행문을 대표하는 개념으로써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아니하고 계속적으로 하는 선」이다. 즉 시간의 구별이 없이 언제나 할 수 있는 선이며, 장소의 구별없이 어디서나 할 수 있는 선이다. ꡔ정전ꡕ 무시선법에 「이 법이 심히 어려운 것 같으나 닦는 법만 자상히 알고 보면 괭이를 든 농부도 선을 할 수 있고 마치를 든 공장(공장)도 선을 할 수 있으며 주판을 든 점원도 선을 할 수 있고 정사를 잡은 관리도 선을 할 수 있으며 왕래하면서도 선을 할 수 있고 집에서도 선을 할 수 있다」 고 했다. 과거 불교의 선이 조용하고 한적한 곳에서만 할 수 있었던 피경을 주로한 선이라면 원불교의 무시선은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아니하고 일 속에서 바로 선을 할 수 있으며 그일 그 일을 온전한 정신으로 하는 것을 바로 선 자체로 보는 것이다. 무시선의 강령에 「육근이 무사하면 잡념을 제거하고 일심을 양성하며 육근이 유사하면 불의를 제거하고 정의를 양성하라」 하여 일이 있을 때나 없을 때나 한결같이 선의 심정으로 살도록 소태산 대종사는 가르치고 있다. 즉 무시선은 동정간 간단없이 일관하는 상시선의 의미, 일체선의 의미도 가지고 있다. 또한 소태산 대종사는 선이라 함은 원래에 분별 주착이 없는 각자의 성품을 오득하여 마음의 자유를 얻게 하는 공부라 정의하며 참다운 선을 닦고자 할진대 먼저 마땅히 진공으로 체를 삼고 묘유로 용을 삼아 밖으로 천만경계를 대하되 부동함은 태산과 같이 하고 안으로 마음을 지키되 청정함은 허공과 같이 하여 동하여도 동하는 바가 없고 정을 여의지 아니하여 육근을 작용하는 바가 다 공적영지의 자성에 부합된 것이니 이를 대승선이요, 삼학을 병진하는 공부법이라고 ꡔ정전ꡕ 무시선법에 밝히고 있다. 즉 진공묘유, 외경내심, 동정일여를 그 원리로 삼고 있는 무시선법은 종래의 선과 비교해서 출세간적인 간단있는 선을 넘어서서 세간, 출세간을 이루는 법에 이르게 하여 심일경주를 실천하는 유념선과 반야지혜를 실천하는 무념선이 서로 아울러 행하게 하는 원만한 선법이라 할 수 있는 것이다.

참고 자료

박혜훈(1999), 무시선의 단계적 실수 방안, 원광대학교 원불교사상연구원
원영상(2009), 선사상사에서 본 무시선법의 구조 고찰, 원광대학교 원불교사상연구원
이정원(1986), 원불교 무시선의 연구, 원광대학교
한기두(1975), 무시선의 본질, 원광대학교 원불교사상연구원
한기두(1983), 무시선의 실제 : 목우행, 원광대학교 원불교사상연구원
한기두(1985), 선과 무시선의 연구, 원광대학교 출판국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