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뇌졸중케이스

저작시기 2012.11 |등록일 2013.04.09 한글파일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2,500원

목차

1. 문헌고찰

2. 간호과정
1) 간호사정
(1)간호력
(2) 신체검진
(3) 진단을 위한 검사
(4) 치료 및 경과
(5) 약물
2) 간호과정

본문내용

1. 문헌고찰
뇌졸중
뇌졸중은 뇌의 핏줄에 이상이 생겨 일어난 병. 뇌졸중에는 혈관이 막히는 경우와 혈관이 터지는 경우. 효과적인 예방이 가능한 병으로 정기검진을 통하여 뇌졸중의 위험인자를 찾아내어 미리 조절해 주는 것이 중요하다. 재발의 위험성이 높은 병. 경고 신호인 일시적인 뇌허혈증이 있었거나 뇌경색을 앓았던 환자는 재발을 막기 위한 약물치료가 꼭 필요하다.
일단 증상이 나타나면 신속한 치료가 중요하다. 6시간 이내의 황금시기는 더욱 중요하다. 재활치료가 중요. 병의 초기단계부터 재활치료를 시작하면 급성기를 무사히 넘긴 후 남는 장애나 합병증을 줄일 수 있다.
♠종류
-뇌내출혈
뇌내출혈은 2/3정도가 45~75세에서 발생. 뇌촬영사진, 미세수술 등 현대 신경외과학의 눈부신 발전에도 불구하고 사망률이 60~80% 정도로 높다. 원인으로는 40~60%에서 고혈압이 발견되며, 나이에 따라 위험인자가 다르다. 청년층에서는 동정맥 기형이 주요한 원인이 된다. 장년-노년층에서는 고혈압과 뇌종양이 중요한 원인이다. 출혈의 약 20%는 동맥 꽈리(동맥류)의 파열로 인한 지주막하출혈에 동반되어 나타난다.
-뇌경색
뇌혈관이 혈전이나 색전 등으로 막히게 되어 혈류를 차단하여 해당부위의 뇌조직을 손상시키는 질병으로 반신마비, 운동실조, 언어장애 등을 수반하여 발병부위에 따라 다양한 증상을 나타내는 질병이다.
뇌혈관이 막히게 되면 막힌 부위 이후의 뇌조직은 산소와 영양분을 받을 수 없어 뇌조직의 손상이 생기게 된다.
뇌조직은 한번 망가지게 되면 돌이킬 수 없는 변화를 겪기 때문에 영구적인 후유증을 남긴다.
증상은 막힌 부위에 따라 다양하게 나타날 수 있는데 반신마비, 감각이상, 언어장애 등이 흔하고 뇌혈관의 끝부분이 막힌 경우는 뇌의 좁은 부위에만 경색이 국한되기 때문에 뇌압 상승이 비교적 경미하여 약물치료만으로 뇌압조절이 가능하나, 뇌혈관의 굵은 부위가 막힌 경우는 한 쪽 뇌가 대부분 혈액공급을 받지 못해 망가지게 되고 따라서 심한 뇌압의 상

참고 자료

<성인간호학>. 2010. 수문사. 이향련, 최철자 외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