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2010서울국제공연예술제- ‘시간과 장소를 초월하는 프랑스 재담’

저작시기 2010.06 |등록일 2013.04.03 워드파일MS 워드 (docx) | 3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2010서울국제공연예술제- ‘시간과 장소를 초월하는 프랑스 재담’
<몰리에르 단막극 시리즈>

목차

없음

본문내용

공연을 좋아하고, 연극을 전공해서 인지, 난 9월부터 푸짐한 밥상을 앞에 둔 것 처람 행복해했다. 그 이유는 9월, 10월부터 시작하는 많은~ 예술제 때문이었다. 올해로 4회를 맞는 세계국립극장 페스티벌, 서울 연극올림픽, 서울국제공연예술제, 대학로소극장 D-FESTA, 서울아트마켓 등등…! 우연히 외부에서 내가 일하고 있는 극단의 작품이 세계국립극장 페스티벌의 우수공연선정작으로 채택되어 여러 방면으로 페스티벌에 대해 공부하고, 알아볼 기회가 생긴 것도 좋았다. 또, 교수님께서 이번 중간고사는 레포트로 볼 것이며, 위에 내가 언급한 예술제나, 축제 중 작품성 있는 공연을 관람하고 과제를 하라고 하셨던 건 나를 정말 흥분하게 했다.

<중 략>

이후 1972년 TNP는?프랑스 동부 빌뢰르반의 시테 극장(Theatre de la Cite)으로 근거지를 옮기고 새 단장했다. 새로운 TNP는 바로크적이고 시각적인 무대장치와 브레히트 혹은 프로이트적인 작품 해석으로 개성을 살려 성과를?올리고 있다. 특히 몰리에르·라신·마리보 등 고전의 새로운 연출이 두드러진다. 현재는 크리스티앙 쉬아르티가 극단을 이끌고 있으며, TNP는 프랑스 문화부와 빌뢰르반 시의회, 론-알프스 지역의 보조금을 지원받고 있으며, 티켓과 공연을 판매한 수익으로?운영되고 있다. TNP는 국적을 불문하고 관객에게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공연을 추구하며 문화의 대중화를 지향하고, 대중적이면서도 심미적인 방법으로 관객에게 다가가려 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