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모바일메신저]모바일메신저 시장의 성장과 전망(카카오톡,라인,마이피플) PPT자료

저작시기 2013.04 |등록일 2013.04.02 파워포인트파일MS 파워포인트 (ppt) | 19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모바일메신저]모바일메신저 시장의 성장과 전망(카카오톡,라인,마이피플) PPT자료

목차

Ⅰ. 모바일메신저 시장의 치열한 경쟁
Ⅱ. 카카오톡의 높은 시장점유율
Ⅲ. 경쟁업체들의 부진
Ⅳ. 차별화 전략 필요
Ⅴ. 해외시장 공략

본문내용

Ⅰ. 모바일메신저 시장의 치열한 경쟁

카카오톡 이후 경쟁적으로 메신저 앱이 등장했다. 수많은 메신저가 소리없이 등장했다가 사라지기를 반복했다. 현재 사용자 귀에 익숙한 메신저 앱은 손가락 안에 꼽힌다. NHN의 라인, 다음커뮤니케이션의 마이피플 등이다.
스마트폰의 보급이 확대됨에 따라서 사람들의 생활양식은 크게 변화되었다. 실시간으로 인터넷에 접속하여 다양한 정보를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사람들의 삶은 보다 편리해지고 있는 상황이다.
스마트폰의 폭발적인 인기는 스마트폰 관련 사업에도 상당한 영향력을 미쳤다. 스마트폰의 폭발적인 인기에 힘입어 관련 사업이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것이다.

<중 략>

Ⅲ. 경쟁업체들의 부진
카카오톡의 아성을 뛰어넘기 위한 전쟁이 치열하다. 그러나 위협적인 성장세를 보이지는 않는 상황. 마이피플과 틱톡은 되레 이용률이 떨어졌다. 마이피플은 월간 이용률 17.3%(2012년 4월)에서 8.8%(2013년 1월)로 반토막이 났다. 틱톡은 같은 기간 18.7%에서 7.7%로 하락했다.
모바일 메신저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급격히 증가하면서 많은 업체들이 시장에 참여하고 있지만 아직도 카카오톡의 점유율을 앞지르지는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카카오톡의 높은 명성에 비하면 아직 낮은 수준인 것이다

<중 략>

Ⅴ. 해외시장 공략
라인과 틱톡은 `글로벌`을 노린다. 라인은 아시아를 넘어 북미지역 공략에도 나설 계획. 틱톡도 지난해 미국법인 `틱톡플래닛`을 세운 뒤 글로벌 서비스를 강화하고 있다. 마이피플은 PC와 모바일의 연동을 강화했다.
한국시장에서 카카오톡의 장벽에 부딪혀 높은 성과를 달성하지 못한 업체들은 해외시장으로 눈을 돌리고 있는 상황이다. 한국시장에서는 카카오톡의 입지가 워낙 강하기 때문에 기업의 가치 향상이 어렵다고 판단한 것이다.
한국시장에서 성공하기 위해서는 카카오톡과는 다른 차별화를 이루어야 하는데 이러한 차별화를 달성하기가 매우 어려운 일이기도 하다. 그러므로 해외시장에 진출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는 일이다

참고 자료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303070116g<한국경제>
http://www.mt.co.kr/view/mtview.php?type=1&no=2013040206045484174&outlink=1<머니투데이>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712050<이투데이>
http://www.sportsworldi.com/Articles/EntCulture/Article.asp?aid=20130401003702&subctg1=10&subctg2=00&OutUrl=naver<스포츠월드>
http://www.kyeongin.com/news/articleView.html?idxno=723583<경인일보>
http://www.wowtv.co.kr/newscenter/news/view.asp?bcode=T30001000&artid=A201304010259<한국경제>
http://wstarnews.hankyung.com/apps/news?popup=0&nid=09&c1=09&c2=09&c3=00&nkey=201304011756331&mode=sub_view<한국경제>
http://tvdaily.mk.co.kr/read.php3?aid=1364790536490877010<티브이데일리>
http://www.etnews.com/news/international/2743503_1496.html<전자신문>
http://www.newsen.com/news_view.php?uid=201304011324070310<뉴스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