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페르시아][페르시아제국][화폐][건축][국가]페르시아(페르시아제국)의 역사, 페르시아(페르시아제국)의 화폐, 페르시아(페르시아제국)의 건축, 페르시아(페르시아제국)의 멸망 분석

저작시기 2013.03 |등록일 2013.03.29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개요

Ⅱ. 페르시아(페르시아제국)의 역사

Ⅲ. 페르시아(페르시아제국)의 화폐

Ⅳ. 페르시아(페르시아제국)의 건축
1. 페르세폴리스의 왕궁(B.C 460 ~ 520년)
2. 페르세폴리스 왕궁의 건축적 형태
3. 페르세폴리스 왕궁의 건축적 의미

Ⅴ. 페르시아(페르시아제국)의 멸망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개요

노동노예제는 노예제 대경영으로 발전한다. 노예제 대경영은 농업부문에서는 로마의 라티푼디움경영, 수공업 부문에서는 무기를 생산한 아테네의 에르가스테리온경영이 대표적이다. 그리스에서는 은광이나 농장에서도 대규모 노예사역이 이루어지기는 했으나 로마와 같은 규모로는 발전하지 못했다. 그것은 그리스 도시국가들의 정복전쟁이 지역적으로 제한되어 있었고, 전쟁의 목표도 노예 획득보다는 식민을 통한 식민시의 건설에 있었기 때문이다.
노예제 사회는 가족이 기본경영으로 자립하고 있기 때문에 공동체 내부에서 가족 상호간에 분업과 교환이 일정 수준 이루어지고 있었다. 그러나 공동체의 경제적 토대는 여전히 자급자족적 재생산을 기반으로 하고 있었으므로 공동체 내부의 교환경제는 그 비중이 미미했으며 수공업이나 상업은 공동체 구성원, 즉 시민이 아닌 노예나 해방노예가 담당하고 있었다.
지중해 지역에서의 고대상업은 공동체 내부가 아닌 공동체간 상업이 주축을 이룬다. 그리스에서는 기원전 7세기경의 중장보병 폴리스 단계부터 지중해를 무대로 도시국가들과 지역을 연결하는 원격지 상업이 번성하였다. 이집트와 흑해지역에서는 주로 밀이 수입되었고, 특히 흑해지역에서 노예와 생선이 수입되었다. 수출품은 올리브유와 포도주 등의 농산품과 도자기․금속가공품 등 수공업 제품이 주류를 이루었다. 무역 중심의 교환경제가 발달함에 따라 화폐사용이 일반화되었는데, 기원전 630년경부터 금과 은의 합금화폐를 사용하였으나 점차 은화 사용이 보편화되었다.
기원전 1세기에 세계국가로서의 지배영역을 확정한 로마는 지중해를 중심으로 북부아프리카와 서아시아의 속주들을 망라하는 거대한 원격지상업망을 갖추었다. 그리고 이 상업망을 통해서 유통되는 대부분의 상품들은 노예노동, 특히 노예제 대경영의 결과였다. 따라서 이 시기에 활동한 상업자본과 고리대자본은 공동체의 폐쇄성과 노예제를 파괴하는 방향으로 작용하지 않고 도리어 그것들을 기반으로 한다는 점에서 자본주의적 상품생산 혹은 교환체제와는 그 성격이 다르다. 자본주의 이전 단계의 상업자본이 갖는 이와 같은 체제 의존적 성격은 봉건제 하에서도 그대로 유지된다.

참고 자료

김지은, 페르시아 시대 이스라엘의 사회-종교 변화에 관한 연구, 한국기독교학회, 2002
민경진, 페르시아 제국시대의 유대역사 재구성 : 기원전 458년에서 430년까지, 한국기독교학회, 2008
심종석, 페르시아 아케메니아 왕조의 세계경영사적 의의, 한국로고스경영학회, 2009
정수일, 한국과 페르시아의 만남, 조선대학교 국제문화연구원, 2008
장영수 외 1명, 페르시아 사산조 왕관의 연구, 한국복식학회, 2010
장병옥, 타직민족 정체성과 페르시아 문화, 한국외국어대학교, 2000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