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2005년(2000년대)의 세계경제,경제전망, 2005년(2000년대) 한국경제,예산안, 2005년(2000년대)주택시장,인구주택총조사, 2005년(2000년대)인력채용,TV방송

저작시기 2013.03 |등록일 2013.03.23 한글파일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2005년(2000년대)의 세계경제

Ⅱ. 2005년(2000년대)의 경제전망

Ⅲ. 2005년(2000년대)의 한국경제

Ⅳ. 2005년(2000년대)의 예산안
1. 일반사항
2. 세입관련 사항
3. 세출관련 사항
1) 공통적인 기준의 적용이 필요한 항목에 대하여는 소관 예산안 제출 이전에 필요한 절차를 거쳐야 함
2) 지방자치단체의 신규 보조사업은 원칙적으로 국가균형발전특별회계의 사업으로 반영

Ⅴ. 2005년(2000년대)의 주택시장

Ⅵ. 2005년(2000년대)의 인구주택총조사

Ⅶ. 2005년(2000년대)의 표준생계비

Ⅷ. 2005년(2000년대)의 인력채용

Ⅸ. 2005년(2000년대)의 TV방송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2005년(2000년대)의 세계경제

세계경제성장 기여율의 40%가량을 차지하는 미국경제의 침체가 큰 요인이다. 미국 쌍둥이 적자(재정적자, 경상수지적자)의 누적 때문 미국의 재정적자는 무려 4,130억 달러이다. 재정적자의 원인은 감세정책, 이라크전쟁으로 인한 국방비 지출, 사회보장제도 구축비용 지출 등이 있다.
미국의 무역수지 적자는 호주 GDP와 맞먹는 5,000억 달러를 넘어섰다. 이는 당연한 현상이기도 하다. 한국을 비롯하여 중국, 일본, 캐나다 등은 對미 수출, 주로 소비재 수출을 통해 커다란 이득을 보고 있다. 이들 국가는 對미 수출의존도가 높으며, 수출 이득 중 일부로는 미국의 자본재 구입, 나머지로는 미국의 채권을 구입했다. 이들 국가들이 사들이는 채권, 그리고 해외투자자들(미국인투자자들을 포함해서)과 외국 중앙은행들의 자산 매입이 미국의 불어나는 적자를 메워주는 요인이다.

<중 략>

학력별로는 ‘대졸이상’이 전년대비 13.0% 증가한데 반해, ‘고졸이하’의 증가폭은 1.8%에 그쳐 학력별 채용양극화 현상이 뚜렷이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 산업별로는 제조업과 비제조업 모두에서 ‘대졸이상’의 증가폭이 ‘고졸이하’의 증가폭보다 큰 것으로 나타났으며, 규모별로는 대기업에서는 ‘대졸이상’이 중소기업에서는 ‘고졸이하’가 높은 것으로 나타난다. 따라서 올해 신규인력 채용은 ‘대졸이상’은 대기업 위주, ‘고졸이하’는 중소기업 위주의 채용패턴이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Ⅸ. 2005년(2000년대)의 TV방송

지상파 방송의 정시 뉴스 프로그램과 함께 24시간 뉴스 전문 채널과 인터넷 매체를 통한 치열한 속보 경쟁이 벌어지면서, 저널리즘 세계에도 가히 유비쿼터스 시대가 개막하고 있다. 그러나 이와 같은 뉴스 정보의 범람 속에서 정작 근본적인 질문, 즉 저널리즘은 왜 존재하는가? 저널리즘이 추구하는 궁극적인 가치는 무엇인가? 등에 대해서는 이렇다 할 성찰이나 고민이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참고 자료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2004), 2005년도 예산안·기금운용계획안에 대한 공청회, 대한민국국회
대한타이어공업협회(2005), 2005년 경제전망 : 주요 경제 연구기관의 전망을 중심으로
삼성경제연구소 외 1명(2005), 2005년 한국경제의 회고와 과제, 삼성경제연구소
신수진(2005), 세계 경제 2005년 동향과 2006년 전망, 한국산업은행
이건 외 3명(2006), 2005년 인구주택총조사의 조사구 설정 방법, 한국조사연구학회
한국노동조합총연맹(2011), 한국노총 표준생계비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