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국제 금융위기가 국제정치에 미치는 영향

저작시기 2013.03 |등록일 2013.03.03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국제 금융위기가 국제정치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분석한 레포트입니다
많은 도움이 될 것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미국발 금융위기의 원인
2. 미국발 금융위기의 영향
3. 국제 경제 시스템의 변화
4. 새로운 국제 질서에 대한 시사점

Ⅲ. 결론

Ⅳ. 참고문헌

본문내용

미국 기침, 세계경제 감기
2008년 하반기 이후 경제상황이 급속히 악화되고 있다. 이 금융위기의 발단은 2006년에 시작되어 2007년 본격화 된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에 따른 것으로, 현재의 상황은 대공황에 비유될 만큼 금융시장과 경제전반에 악영향을 끼치고 있다. 이러한 위기의 심화와 전이에 따른 금융위기는 미국뿐만 아니라 세계 경제에 커다란 충격을 주었으며, 나아가 한국에게도 실질적인 막대한 영향을 주었다. 이러한 국제 금융위기가 세계 각국에 미치는 영향이 점차 커짐에 따라 곳곳에서 여러 가지 문제점이 발생하고 있다. 한차례 폭풍 후 금융시장은 잠시 진정된 기미를 보였으나 불안감은 여전히 사라지지 않고 있다.

< 중 략 >

3. 국제 경제 시스템의 변화
이번 국제 금융위기는 새로운 질서 재편의 도화선이 됐다. 보다 범세계적이고 다극적인 경제 질서의 기반 구축이 가능했던 까닭이다. 20세기 두 번의 경제위기가 닥쳤을 때 세계는 새로운 경제 패러다임을 구축하며 위기와 맞섰다. 1920년대 세계 대공황 당시에는 정부의 경기부양과 재정지출을 강조하는 케인즈식 경제 질서가 대안이 됐다. 시장 만능주의를 탈피하고 정부의 규제를 강조하는 식이었다. 하지만 1970년 오일 쇼크로 대표되는 경제위기가 닥치자 ‘신자유주의’란 이름의 정부 역할을 제한하는 ‘탈규제’ 경제 질서로 탈바꿈했고 이 질서는 주류로 자리 잡았다. 하지만 지난해 글로벌 금융위기가 찾아오면서 세계는 다시금 새로운 패러다임을 고민하기 시작했다. 각국은 경제위기 타개를 위해 경기부양책과 금융규제를 통해 정부의 입지를 강화시켰지만 상호 경제 의존도가 높은 상황에서 개별 국가의 노력에는 한계가 컸다. 현 금융질서를 규정하는 영·미 중심의 ‘앵글로색슨 자본주의’에 대한 회의론도 커졌다. ‘얽히고설킨’ 국제경제를 극복할 ‘범세계적’이고 반 영·미 중심의 ‘다극적’ 경제 질서에 대한 요구는 더욱 거세졌다. G20은 바로 이런 새로운 경제 질서를 구축시키는 촉매제가 됐다. 각국 정상들은 FSF를 FSB로 확대개편하고 조세피난처에 대한 규제를 강화하며 범세계적 규제안을 만들었고 역사상 처음으로 헤지펀드를 규제하는 방안을 마련했다.

참고 자료

(http://www.haaretz.com/hasen/spages/1074110.html)
미국발 금융위기와 09년 세계 경제 전망, 국제금융센터
미국발 금융위기의 원인과 전망, 김광수경제연구소, 2008
위기의 경제』, 유종일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