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이온음료][게토레이][광고전략][마케팅전략][표현전략]이온음료 게토레이의 제품특성, 이온음료 게토레이의 광고전략, 이온음료 게토레이의 마케팅전략, 이온음료 게토레이의 표현전략

저작시기 2013.02 |등록일 2013.02.27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개요
Ⅱ. 이온음료 게토레이의 제품특성
Ⅲ. 이온음료 게토레이의 광고전략
Ⅳ. 이온음료 게토레이의 마케팅전략
Ⅴ. 이온음료 게토레이의 표현전략

본문내용

Ⅰ. 개요

갈증을 느끼게 하는 원인에는 두 가지가 있다.

인체의 수분부족(탈수증)
이때 물을 마시면 체내의 전해질이 희석되므로 전해질의 농도가 약해진다. 인체는 낮아진 전해질의 농도를 다시 높이기 위하여 과잉 수분을 오줌으로 내보낸다. 또한 전해질의 농도가 낮으면 더 이상 희석되지 않으려고 갈증 감각을 중단시켜 준다. 즉 물이 먹기 싫어지는 것이다.

높은 전해질 농도
알콜과 기타 음료를 파는 스낵 업소들이 사람들의 전해질량을 높이는데 관계가 많다. 이들 업소들이 파는 스낵들은 소금이 많이 들어가 있고 곁들여 마시는 음료도 전해질 음료일 경우가 많다. 스낵을 먹으면서 파는 음료를 함께 마셨지만 갈증이 일어나는 것이다.
그곳에서 당신이 마신 음료가 전해질 음료라면 당신은 맹물과 스낵을 먹었을 때보다 더 많은 전해질을 흡수한 것이다. 따라서 당신의 몸은 진해진 전해질 농도를 희석시키려고 마신 수분 중의 많은 량을 배설하지 않고 간직하려고 한다.
이 원리를 이용하여 상업적으로 처음 성공한 음료수가 게토레이(Gatorade : University of Florida가 연구)이다.
이 음료수는 땀 속에 든 전해질과 농도가 비슷하거나 약간 적어서 인체에 들어가도 희석시킬 필요가 없고 탈수증의 원인도 일으키지 않는다.
이와는 반대로 만약 당신이 해수를 마신다면 탈수상태가 된다. 혈액에 비해 해수의 나트륨 함량은 몇 배나 높다. 인체는 초과 소금을 오줌으로 내보내야 하기 때문에 마신 해수의 수분량 보다 더 많은 물을 배출시켜야 한다.
따라서 해수를 마시면 완전히 탈수가 된다. 펭귄, 갈매기, 신천옹 같은 일부 바닷새들은 바닷물을 먹지만 과잉 소금을 분출해 내는 특수한 선(腺)을 머리에 가지고 있다. 탄수화물(Carbohydrate) 음료는 어떤 목적에 도움을 줄까?
많은 스포츠 드링크들이 탄수화물(당분)을 가지고 있으며 체육기능을 높여 준다고들 선전한다. 근육은 수축시에 거의 모든 에너지를 글루코스(포도당 : 당분)에서 만들어 낸다.

참고 자료

고형렬, 시장선도기업의 마케팅전략에 관한 연구 : 스포츠 음료를 중심으로, 원광대학교, 1993
김영수 외 1명, 시판 기능성음료의 성분과 특성 연구, 국민체육진흥공단, 1994
이중석, 스포츠 광고모델과 브랜드 제품 동일시가 구매의도에 미치는 영향, 성균관대학교, 2007
오남석, 음료시장의 변화에 따른 차 산업의 발전방향 연구, 원광대학교, 2007
이승훈, 스포츠 스폰서쉽이 청소년 스포츠음료 구매행동에 미치는 영향, 한양대학교, 1999
최창희, 새로운 음료(갈증해소음료)의 장르를 개척한 게토레이광고, 한국광고학회, 1991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