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북한][북한관][다차원화][관심도][학교교육][통일관][남북통일관][남북관계][대북정책]북한관의 다차원화, 북한관의 관심도, 북한관과 학교교육, 북한관과 통일관(남북통일관)

저작시기 2013.02 |등록일 2013.02.26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개요
Ⅱ. 북한관의 다차원화
Ⅲ. 북한관의 관심도
Ⅳ. 북한관과 학교교육
Ⅴ. 북한관과 통일관(남북통일관)
1. 남북한 통일의 당위성 인식
2. 남북 통일의 근거 인식
3. 남북 통일의 시기 전망
4. 남북 통일 방안
5. 남북 통일의 장애요인

본문내용

Ⅰ. 개요

우리는 민족의 평화통일에 조그마한 징검다리라도 될 수 있으면 하는 마음으로 감귤보내기 운동을 했고, 평양까지 다녀왔다. 그래서 안내원들이나 식당 종업원들과 노래를 하게 되면 으레, “우리의 소원은 통일”을 어깨동무하고 불렀다. 그러나 북쪽을 직접 보고 온 지금은 “만일 지금이라도 갑작스럽게 통일이 된다면 큰 일”이라는 생각이다. 우선 경제적인 측면에서만 보더라도, 평양시민이나 군인마저도 굶주리고, 병들어 죽어가고 있는 상황에서, 그들을 맞이할 준비가 전혀 되어있지 않는 지금, 갑작스럽게 북한체제가 붕괴되어 거덜 난 북쪽을 남쪽이 흡수할 수밖에 없다면 남쪽 경제도 엄청난 혼란과 대가를 치러야 할 것이다. 이미 살펴본 대로 북쪽의 경제 파탄은 상상을 초월한다. 또한 김일성을 하느님보다도 더 숭배하는 교도들이 개방된 사회에 그냥 내버려진다면 그들은 심각한 인격파탄에 이르게 될 것이다. 수십 년 동안 그들이 믿어온 가치관과 신앙체계가 온통 흔들리다 보면 그들은 모두 자아상실과 혼돈 속에 정신이상자가 되고 말 것이다.

민족의 화해와 일치는 민족적 과제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장애가 가로막고 있다. 물론 그중에는 국제 사회적 환경이 큰 몫을 차지한다. 그러나 그런 외적 요인보다 우리 내부의 요인이 더욱 큰 걸림돌이라고 생각한다. 첫째로 분단이후 6.25와 실향사태 등으로 상호간에 증오와 편견이 극심해졌고, 무장공비와 잠수함 침투, 서해교전 등으로 이런 상처가 계속 덧나왔다는 사실이다. 둘째, 남북 양측에 화해와 일치를 바라는 세력만큼 한편의 일방적 승리를 노리는 극력세력들의 위세가 여전히 강력하다는 점이다. 셋째로 분단비용과 통일편익을 생각하지 않고 막대한 통일비용만을 생각하여 통일을 부담스러워하는 계층이 상당하다는 점이다. 이런 장애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민간교류가 가장 효율적이고 또 유일한 방법이다.

참고 자료

김병조(1999), 한국인의 북한관과 민족의식에 대한 연구, 국제고려학회
김석우(1997), 올바른 북한관과 한국 정부의 대북정책, 21세기국가발전연구원
고성호(2008), 학교 통일교육의 방향과 과제,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박완신(1988)북한관의 재정립, 한국자유총연맹
오동렬(1993), 민족해방파, 북한관이 변하고 있다, 사회평론
이병영(1999), 초등학교 도덕교과서에 나타난 북한관 분석과 통일교육의 방향, 진주교육대학교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