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동한연의 9회 10회 11회 12회

저작시기 2013.02 |등록일 2013.02.2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2페이지 | 가격 4,000원

소개글

동한연의 9회 10회 11회 12회

목차

없음

본문내용

秀自隱居農業, 常有紅光罩 罩(보쌈, 연기 따위가 끼다 조; ⽹-총13획; zhào)
體, 紫霧遮身。
수자은거농업 상유홍광조체 자무차신
유수는 스스로 숨어 살며 농업을 하는데 항상 홍색 광채가 몸을 끼고 자색 안개가 몸을 가렸다.
相士曾言異日必有九五之尊 九五之尊 [jiǔwǔzhīzūn]:제왕의 존귀한 지위

상사증언이일필유구오지존
관상가는 일찍이 훗날 반드시 95의 존엄한 황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村中自秀居後, 田豐五穀, 麥秀兩岐。
촌중자수거후 전풍오곡 맥수양기
마을에 유수가 거처한 뒤로부터 밭에 5곡이 풍년이 들고 보리 이삭은 두 갈래로 패였다.
南陽境內連年荒旱, 餓死人民屍橫遍野 尸横遍野 [shī héng biàn yě]:尸骸遍野(시체가 온 들판에 널려 있다)
, 惟有白水村中田禾豐稔 豐稔(곡식 익을 임; ⽲-총13획; rěn):풍요하게 곡식이 여묾
, 一年有兩歲之糧。
남양경내연년황한 아사인민시횡편야 유유백수촌중전화풍념 일년유양세지량
남양 경내에 연달아 황폐한 가뭄이 있고 굶어 죽는 백성이 시체로 가로뉘어 온 들을 덮었는데 오직 백수촌의 곡식은 풍년이 들어 일년에 두 해의 식량이 있었다.
時光武年二十二歲, 見叔父劉良有不樂之意, 問曰:“叔父爲何朝夕憂悶?”
시광무년이십이세 견숙부유량유불락지의 문왈 숙부위하조석우민
이 때 광무제 나이 22세로 숙부인 유량이 즐겁지 않은 뜻이 있음을 보고 물었다. “숙부께서 어찌 아침저녁으로 근심하십니까?”
良曰:“吾前者去胡陽城, 見莽賊出黃榜選納英才, 吾有不悅之意。”
량왈 오전자거호양성 견망적출황방선납영재 오유불열지의
유량이 말했다. “내가 전에 호양성에 가니 왕망 도적이 황색 방을 내어 영재를 선발에 들임을 보니 내가 그래서 즐겁지 않은 뜻이 있다.”
秀曰:“是何言也?此國家之正禮, 聖人 云:得賢者昌, 失賢者亡。何故憂之?”
수왈 시하언야 차국가지정례 성인운 득현자창 실현자망 하고우지
유수가 말했다. “이 어떤 말이십니까? 이는 국가의 바른 예이며 성인께서 말씀하시길 ‘현인을 얻으면 창성하고 현인을 잃으면 죽는다’고 하니 어떤 이유로 그것을 근심하십니까?”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