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누항사][노계 박인로][작품해설][작품분석]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전문, 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작가, 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작품해설, 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작품분석

저작시기 2013.02 |등록일 2013.02.22 한글파일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누항사][노계 박인로][작품해설][작품분석]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전문, 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작가, 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작품해설, 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작품분석

목차

Ⅰ. 개요

Ⅱ. 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전문

Ⅲ. 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작가
1. 출생
2. 의병활동
3. 문인으로서의 삶
1) 1601년(선조 34)
2) 1611년(광해군 3)
3) 1612년
4) 1630년(인조 8)
5) 말년
4. 작품

Ⅳ. 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작품해설

Ⅴ. 누항사(노계 박인로)의 작품분석
1. 서사 - 길흉화복을 하늘에 맡기고 안빈 일념으로 살려는 심정
2. 본사 1 - 충성심으로 백전 고투했던 왜란의 회상
3. 본사 2 - 전란 후 돌아와 몸소 농사를 지음
4. 본사 3 - 농사를 지으려 하니 농우가 없어, 농우를 빌리러 감
5. 본사 4 - 농우를 빌리러 갔다가 수모를 당하고 돌아옴
6. 본사 5 - 집에 돌아와 야박한 세태를 한탄하며 춘경을 포기함
7. 결사 1 - 자연을 벗 삼으면서 절로 늙기를 소망함
8. 결사 2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개요

궁핍한 현실에 대한 사실적이고 노골적인 서술을 담고 있어 조선 후기 가사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했다고 평가받는 <누항사>라는 작품 등은 분명 크게 주목받아 마땅하며 이러한 점을 조명하고 있는 기존 연구의 대부분은 그 나름의 의의와 가치가 있음은 분명하다. 그러나 박인로의 신분적 처지를 몰락한 양반 또는 한미한 향반으로 규정짓고 작가의 이러한 신분적 처지에 바탕을 두고 고안한 유가 의식 또는 경전 의식이라는 기존 연구의 단일 잣대로써 박인로의 작품을 바라볼 때 석연치 않은 몇 가지 점이 여전히 남아 있음을 감출 수가 없다.
첫 번째로 들 수 있는 것은 여헌 장현광, 한음 이덕형, 한강 정구와 같은 당대의 거유들이 궁벽한 영천 땅에서 ‘몰락한 양반 또는 한미한 향반’으로 살고 있는 박인로와의 교유를 용납한 이유를 단순히 박인로가 그의 신분적 처지를 극복하려고 보인 남다른 ‘양반 의식’이나 ‘유가 의식’으로만 설명할 수 있는가 하는 점이다. 물론 박인로는 주로 거유들에게 영향을 받는 입장이었겠지만, 박인로의 문집이나 관련 자료에는 이러한 단순한 영향 관계 또는 상하 관계 이상의 면모가 보이고 있어 다른 각도에서 더욱 자세한 설명이 필요하다고 할 수 있다. 다음으로는 이와 동일한 관점에서 볼 때, 몇몇 작품에서 보이는 궁핍한 현실에 대한 갈등과 토로를 어떻게 해석할 것인가 하는 점이다.

<중 략>

5. 본사 4 - 농우를 빌리러 갔다가 수모를 당하고 돌아옴

"공짜로나 값을 치르거나 해서 줄만도 하다마는, 다만 어젯밤에 건넛집 저 사람이 목 붉은 수퀑을 구슬 같은 기름이 끓어오르게 구워내고, 갓 익은 삼해주를 취하도록 권하였거든, 이러한 고마움을 어찌 아니 갚겠는가? 내일 소를 빌려 주마 하고 큰 언약을 하였거든, 약속을 어김이 미안하니 말씀하기 어렵다."고 한다. 사실이 그렇다면 설마 어찌할까? 헌 갓을 숙여 쓰고, 축이 없는 짚신에 맥없이 물러나오니 풍채 작은 모습에 개가 짖을 뿐이로다.

참고 자료

고순덕 : 박인로의 누항사 지도방법 연구, 순천대학교, 2006
박현숙 : 박인로의 누항사 연구, 국어국문학회, 2011
손대현 : 누항사의 서술 양상과 의미, 한국어문학회, 2009
엄성남 : 누항사의 지도 방안 연구, 한국교원대학교, 2011
유년석 외 1명 : 박인로의 누항사에 대한 고찰, 순천대학교, 2005
조응환 : 누항사의 문학치료적 효용성 연구, 건국대학교, 2009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