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경기침체(경제불황)와 마케팅전략,신자유주의, 경기침체(경제불황)와 정부대응, 경기침체(경제불황)와 정부정책, 경기침체(경제불황)와 통일정책, 경기침체(경제불황)와 독일,일본 분석

저작시기 2013.02 |등록일 2013.02.22 한글파일한글 (hwp) | 10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경기침체(경제불황)와 마케팅전략

Ⅱ. 경기침체(경제불황)와 신자유주의
1. 신자유주의의 확대
2. 신자유주의와 세계경제의 불안정 심화

Ⅲ. 경기침체(경제불황)와 정부대응

Ⅳ. 경기침체(경제불황)와 정부정책

Ⅴ. 경기침체(경제불황)와 통일정책

Ⅵ. 경기침체(경제불황)와 독일

Ⅶ. 경기침체(경제불황)와 일본

본문내용

경기변동에 연관하여 기업이 생각할 수 있는 점은 불황이냐 호황이냐 하는 국민 경제학적인 입장이 아니라, 항상 불황에 대비한 좁은 범위의 전략이다. 불황은 경제환경의 결정인자로서 기업의 상황과 시장활동에 결정적인 영향을 주는 것이다. 예를 들어 물가 상승과 실업확대로 인한 시장위축이나 수입 개방의 가속화에 따른 경쟁의 격화라든가 주요 제조업 분야의 투자위축 및 지불능력의 어려운 국면 등이 바로 불황에 대한 기업의 상황을 대변해 주는 것이다.

최근에 이르러 우리기업은 국내외시장에서 판매기회 및 수용 위축에 직면해 있다. 기업환경의 영향에서 오는 이러한 판매위기는 주로 구조적 위기라 할 수 있다.

<중 략>

이와 함께 미국이 12차례에 걸쳐 연방기금금리를 6.5%에서 1.0%로 낮추었음을 감안하면 우리도 향후 상황을 고려하여 추가적인 콜금리 인하를 고려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둘째, 미국, 일본이 추진한 것처럼 과감한 기업활력 제고대책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대표적인 정책으로 신규투자에 대한 감가상각 가속화, 일시적 기업 최저 한세 폐지, R&D 설비투자 세액공제 확대(7%→10%) 등의 세제상 지원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지적했다. 뿐만 아니라 의료, 교육 등 고급서비스업 진입장벽 완화, 출자 관련 규제 완화 등을 통해 기업의 자금여력을 투자로 돌릴 수 있는 정책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중 략>

그런데 이런 ‘버블’론자들이 주장하는 또 다른 논리는 일본의 경제위기 이후의 장기침체를 설명하는 데 있다. 즉 91년 버블 붕괴로 인해 발생한 은행권의 부실채권이 일본 장기침체의 원인이라는 것이다. 그리고 이런 부실채권을 가진 은행권의 구조조정이 철저하지 못하였기 때문에 은행 도산을 중심으로 장기침체와 현재의 위기가 초래되었다는 것이다. 그러나 이런 주장도 위에서 일본 경제가 93년을 저점으로 경제성장률이 회복과정에 있었다는 사실 그리고 3.5%의 상대적으로 높은 성장을 했다는 사실을 무시하고 있다.

참고 자료

김태근, 경기 침체 장기화 맞설 글로벌화, 맞춤형 대응 전략 필요, 한국방송광고공사, 2009
김유찬, 경기침체에 대응하는 독일의 재정 확대와 감세 정책, 프리드리히 에베르트 재단 주한 협력사무소, 2009
곽상욱 외 1명, 일본의 경기침체와 엔화 환율의 향방, 한국자동차산업연구소, 2009
백재옥, 경기침체 하 경제적 군사력 건설 및 군 운영 개념과 정책방향, 한국전략문제연구소, 2009
장상환, 신자유주의 반대의 논리 : 경기침체 속 불평등 고착화, 매일경제신문사, 2006
이영, 글로벌 경기침체에 대응한 재정정책의 평가와 과제, 한국경제연구학회, 2009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