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미술과 현상학적(Phenomenology)이해

저작시기 2012.11 |등록일 2013.02.21 | 최종수정일 2015.12.02 워드파일MS 워드 (docx) | 8페이지 | 가격 2,500원

소개글

현대 철학사조인 현상학,미술과 현상학적(Phenomenology)이해에 관한 리포트를 알기쉽게 설명함

목차

없음

본문내용

현상학은 의식으로 경험한 현상을 인위적으로 설명하거나 어떤 전제를 가정 하지 않고 직접 기술하고 연구하는 것을 제1차적 목표로 삼는 20세기의 철학사조 이다. 19세기에 헤겔은 "정신 현상학 Pha하며(대상), 그러한 예술작품을 바라보며 느끼는 관객(향수)이 존재한다는 사실에 있다. 다시 말해 창조적 측면에서 예술가 및 대상의 측면에서 예술작품, 향수적 측면에서의 관객 등의 개념들을 통해 예술의 본성은 분석 및 이해 가능하다는 것이다. 현상학은 삶의 의미가 실존적으로 문제될 때의 가치에 있어 예술적 의미가 어떤 의미로 연결되며 어떤 의의를 지니는가를 시사한다.

<중 략>

물 사이의 직접적 접촉의 범위"를 지시한다는 것이다. 현상학적으로 비교
반성" 등이 그것이다.
한다. 미적 경험에서의 감정이 하나의 예술작품의 표현으로 나타나면서 예술작품의 특징이 되고 이때 예술의 본성이 의미 있게 나타난다. 이런 점은 “이미 이런 사실 속에는 작품을 미적 대상과의 관련하여 찾아낼 수 있다는 뜻이 내포되어 있다. 그리고 이런 점은 조형예술에도 해당된다.”
합재료의 이용을 가능케 하는 것이다. 이 말은 “하나의 주관이 언제나 미적 대상에서 출현하며. 그런 까닭에 작가의 세계나 작품의 세계를 차별을 두지 않고 언급할 수 있다. 미적 대상은 미적 대상을 만들었고 미적 대상에서 자신을 표현하며 그리하여 이제는 미적 대상이 나타내는 주관성을 간직 하고 있다.

참고 자료

미켈 뒤프렌/김재현譯, 미적 체험의 현상학 상, [서울: 이화여자대학교 출판부 1991]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