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서평] 괴짜 경제학

저작시기 2012.05 |등록일 2012.05.23 | 최종수정일 2016.08.16 워드파일MS 워드 (docx) | 8페이지 | 가격 1,200원

소개글

[서평] 괴짜 경제학 ★ 괴짜 경제학 요약 ★ 괴짜 경제학 줄거리에 관한 자료 입니다.

참고하셔서 좋은 결과 있기를 바랍니다 :)

목차

Intro - 세상의 숨겨진 이면을 찾아서

Chapter 1 교사와 스모선수의 공통점은?

Chapter 2 - KKK와 부동산 중개업자는 어떤 부분이 닮았을까?

Chapter 3 마약 판매상은 왜 어머니와 함께 사는 걸까?

Chapter 4 그 많던 범죄자들은 다 어디로 갔을까?

Chapter 5 완벽한 부모는 어떻게 만들어지는가?

Chapter 6 부모는 아이에게 과연 영향을 미치는가?

본문내용

프라이어의 캘리포니아 데이터

루저와 위너, 템프트리스와 암처는 모두 흑인이었으나. 이는 그저 우연의 일치일까, 아니면 이름과 문화에는 좀 더 거창한 무언가가 관련되어있는 걸까?
어떤 세대든 흑인 문화에 대해 진보적 고찰을 제시하는 탁월한 학자들을 배출하는 것처럼 보인다.
프라이어의 임무는 ’흑인들의 낮은 성취도’를 연구하는 것이다
흑인과 백인 사이의 사회경제적 격차와 더불어 프라이어가 흥미를 가졌던 부분은 문화에 나타나는 인종분리 현상이었다.
부모들이 아이에게 지어줄 이름을 생각할 때는 분명 다양한 요인들이 작용한다. 전통적인 이름, 자유분방한 이름, 어쩌면 독특한 것을 찾거나 유행에 완벽하게 맞는 아름을 원할 수도 있다. 의식적이든 무의식적이든 모든 부모가 ‘똑똑한’이름이나 ’부유층’이름을 찾는다고 하면 과장일 것이다. 하지만 위너든 루저든, 매디슨이든 앰버든, 셔티드든 샌더든, 드쇼이든 제이크든 부모는 모두 자식의 이름으로 ’무언가’를 전달하려고 한다. 캘리포니아 데이터가 밝혀낸 바에 따르면, 대다수의 부모가 이름을 통해 자녀들이 앞으로 얼마나 성공적일지 ’그들 자신의 기대’를 표현한다. 이름 자체는 아주 미미한 변화도 만들어내지 못한다. 하지만 부모들로서는 적어도 시작부터 취선을 다한다는 사실을 위안으로 심을 수 있을 걱정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