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ICHcase

저작시기 2012.02 |등록일 2012.05.20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6페이지 | 가격 2,500원

소개글

A+ 맞은 중환자실 케이스입니다.

목차

Ⅰ.문헌고찰
Ⅱ. 대상자 사정
Ⅲ. 주요 약물
Ⅳ. 진단검사
Ⅴ. 간호 진단
Ⅵ. 출처

본문내용

3. 빈도
뇌혈관 질환은 연령, 계절, 성별에 관계없이 모든 사람에게 발생할 수 있으나 뇌출혈은 40세 이전에는 드물고, 40-70세에 가장 많다.

4. 병태생리
출혈 자체는 2-3시간에서 수 시간 이내로 정지한다. 임상적으로 출혈의 정도가 미약하면 혈관이 막혀서 발생하는 경색과 같은 증상을 보이는 반면, 급성으로 출혈된 양이 큰 경우는 바로 뇌 탈출을 일으켜서 혼수상태에 빠지게 되고 사망하게 된다. 초기 사망률은 40%로 매우 높지만 출혈이 극소량으로 정지된다면 두 개강 내압을 그다지 올리지 않고도 자연히 흡수된다. 또한 혈종이 중등도인 경우에는 뇌압은 상승시키지만 바로 뇌 탈출을 일으키지는 않는다. 만약 서서히 뇌부종이 증가하여 더욱 뇌압이 증가하게 되면 뇌 탈출을 일으키게 된다. 출혈은 조직을 파괴시키지 않고 조직 사이를 가르고 들어가므로 출혈의 초기가 지나면 비교적 좋은 경과를 보이고 기능을 회복할 수 있다.

5. 출혈 부위에 따른 증상
① 기저핵의 피각부 출혈
전형적으로 반대쪽의 팔다리가 마비되고 감각이 없어진다. 때에 따라서 의식이 나빠지거나 머리가 아프다. 눈이 한쪽으로 돌아갈 수도 있고, 눈꺼풀이 내려오기도 한다.
② 시상 출혈
기저핵 출혈처럼 반대쪽의 팔다리 마비와 감각 장애가 있고, 눈꺼풀이 내리 덮이고, 상방 응시의 소실, 눈에서의 하방 혹은 사편위 응시, 외측 응시마비, 동공 부동증 등이 일어날 수 있으며 왼쪽에서 터지면 실어증이 생겨서 말을 제대로 못한다.
③ 대뇌피질 출혈
위치에 따라 차이가 있기는 하지만 대뇌에 생기는 출혈은 대체로 두통이 심하고 의식이나 운동 장애는 적다. 그리고 피각 병변들에 있어서, 공액성 외측 응시의 소실은 특징적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